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베이징 올림픽을 위해 금빛을 휘감은... Samsung P318+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어느덧 내년으로 다가온 베이징 올림픽.
거대시장 중국을 스포츠 열풍으로 휘감을 이번 올림픽을 앞두고 중국 내의 건설붐과 함께 올림픽을 홍보의 장으로 삼으려는 기업들의 움직임도 표면으로 드러나고 있는데...

베이징 올림픽의 공식 후원사인 삼성에서 올림픽에 어울리는 휴대전화를 내놓을 것이라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골드와 블랙의 투톤을 앞세운 카드폰 스타일의 P318+는 올림픽을 상징하는 금(18K)으로 몸을 휘감고 있다.

P318은 1.8인치(240X320화소 26만 컬러의 QVGA) 액정, 64화음, 200만 화소 카메라, 80MB 내장 메모리, T-Flash 외장 메모리 지원, 블루투스 2.0 등의 특징을 가지고 있다. 사이즈는 86x54x8.5mm, 무게 75g...


P318+는 금장 외에도 베이징 올림픽에 맞는 올림픽 벨소리와 배경화면을 제공할 것이라고 하는데 내외부를 모두 올림픽 컨셉으로 장식할 모양이다.

사실 이전의 몇 차례의 올림픽에서도 이렇게 금장을 한 모델들이 등장을 했던 전력이 있어 새로움은 떨어지지만 그만큼 올림픽에 어울리는 디자인이라는 반증이 아닐지...

끝으로 세계시장에서 우리 휴대전화들이 1, 2, 3위에 오르는 그날이 오기를 본문과 아무 상관없이 기대해본다.^^


[관련링크 : Le Journal dh Geek]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7.07.09 09:26
    뭐 딱 봐도 비싸보입니다. -.-;
    일반인들에게는 정말 저멀리 이야기처럼 들리는 저런 폰들을 보면.. --;
    • 프로필 사진
      2007.07.09 14:14 신고
      그래도 올림픽 기념 주화 모으듯 사시는 분들이 계시겠죠? 사용보다는 기념 목적으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