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OEARLY* by 라디오키즈

[맛집 리뷰] 서귀포 꽃게짬뽕집으로 유명한 덕성원... 제주시에서 맛봤지만, 탕수육까지 맛있네요~ 본문

N* Life/Gourmet

[맛집 리뷰] 서귀포 꽃게짬뽕집으로 유명한 덕성원... 제주시에서 맛봤지만, 탕수육까지 맛있네요~

라디오키즈 2016.02.18 14:00

서귀포에 가면 유명한 중국집이 하나 있습니다.

그 곳의 대표 메뉴는 꽃게짬뽕이고, 이름은 어쩌면 들어보셨을지도 모르는 '덕성원'이죠.

제주에 처음 왔을 때부터 서귀포에 한번 가면 먹어보라는 추천을 들어왔지만, 서귀포에는 딱 한번 다녀왔고 막상 그때는 덕성원에 다녀오지 못했는데요.^^;; 제주를 떠나기 얼마 전 서귀포가 아닌 제주시에서 덕성원의 꽃게짬뽕을 맛볼 수 있었는데 그 날 이야기를 정리해볼게요.


일찌감치 짬뽕에 꽃게를 얹어 서귀포의 명물이 된 덕성원을 제주시에서 만나다...



말씀드린 것처럼 덕성원의 본점은 서귀포에 있고 중문에도 또 하나가 있습니다.

그리고 제주시에 있는 덕성원은 3호점인데요. 탐라중학교 근처에 있으니 혹시 서귀포가 아닌 제주시에서 덕성원을 만날 요량이시라면 이쪽으로 가시면 됩니다. 평일 점심 시간, 저희 일행이 덕성원을 찾았을 때는 그렇게 손님이 많은 것 같지 않았지만, 저희가 나올 때쯤엔 대기 손님이 있더라고요. 줄을 서서 먹는 집까지는 아니지만, 직장인들의 귀중한 점심 장소는 되는 셈이죠.




가게 밖에 붙어있는 가격표인데요.

메인 메뉴답게(?) 꽃게짬뽕의 가격이 조금 비싼 느낌이지만, 다른 곳들보다 한발 먼저 짬뽕에 큼직한 꽃게를 넣어 차별화를 꾀한 곳이니 만큼 500원 정도는 더 투자할 수 있다 싶네요. 그 외의 메뉴들도 가격이 싼 건 아닌데 사실 제주의 경우 식재료의 상당량을 외부에서 조달받다보니 음식값이 싸지는 않더라고요. 어쩔 수 없는 섬의 특징이라고 생각하면 그나마 마음 편하실 거에요.ㅎㅎ




자리를 잡고 자의반타의반으로 별러왔던 꽃게짬뽕을 주문했는데요.

함께 주문한 탕수육은 찹쌀 탕수육 스타일이었는데 쫄깃하고 바삭바삭하니 맛있더라고요.(사진이 한 장뿐이라서 죄송.ㅎㅎ) 모습을 드러낸 짬뽕에는 살이 제법 토실하게 오른 꽃게가 반으로 잘려 들어있더군요. 한 4~5조각쯤 된 것 같은데 튀긴 꽃게가 아니라서 속살을 이와 혀로 공략하는 게 쉽지만은 않더라고요. 껍찔채 씹어서 깨끗하게 다 먹을 수 있으면 좋았겠지만, 뭔가 버리는 게 더 많은 느낌이라 살짝 아쉽...






짬뽕국물이나 면도 나쁘지 않았습니다.

배추 등의 채소가 제법 들어갔는데도 단맛이 돌지 않은 게 조금 아쉽긴했지만, 그리 굵지는 않았지만 탄력을 품은 면에 매콤하면서도 시원한 국물까지 더해지니 크게 흠잠을 때 없더라고요. 크게 아쉽지 않은 수준의 맛이랄까요? 사실 전 '줄을 서서 먹어야 하는 맛집' 같은 표현에 인색한 편인데요. 그도 그럴게 맛집이라고 하는 곳이 그 집만의 특징이 있는 건 맞지만, 그 때문에 몇 시간씩 줄을 서서 먹어야 한다는 데에는 그리 공감하지 못하는 편이라서요. 덕성원도 분명 특징히 있는 메뉴를 선보이는 집이긴 하지만 몇 시간씩 줄을 서서 먹을 만한 곳까지는 아닌 듯 하고 실제로도 약간만 대기하면 먹을 수준이니 마음 편히 즐기세요~



Tag
, , , , , ,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