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샤오미 Mi4... 플래그십 사양, 디자인에 가격 경쟁력까지 더한 대륙 스마트폰의 경쟁력을 뽐내다...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세계 최대의 내수 시장을 가진 중국, 더욱이 평범한 안드로이드의 영향권이 아닌 독자적인 AOSP 계열의 안드로이드가 영향력을 떨치는 나라답게 중국의 스마트폰은 다른 나라와는 또 다른 식으로 흘러가고 있습니다. 처음엔 그리 보잘 것 없었지만 이제는 전 세계 어떤 제조사와 견줘도 부족하지 않은 퀄리티의 제품을 내놓는 업체들이 늘면서 부쩍 우리나라 제조사들을 위협하고 있는데요.

최근 그 중에서도 유독 각광받고 있는 제조사가 샤오미(Xiaomi)죠.
좁쌀처럼 튀어오르고 있다는 표현과 함께 부쩍부쩍 성장하는 모습을 보이는 샤오미가 올해 상반기에 스마트폰을 판 것만 2,600만대나 될 정도로 중국을 중심으로 탄탄한 입지를 다지고 있는데요.


미친 가격 경쟁력... 탄탄한 사양과 디자인, 플래그십의 아이덴티티...


얼마전 그들이 선보인 게 바로 샤오미 Mi 4(小米手机4)라는 플래그십 모델인데 플래그십치곤 미친듯이 저렴한 가격이 화제였습니다. 16GB 모델이 1,999위안(33만원 정도), 64GB 모델이 2,499위안(41만원 정도)에 약정없이 판매되니 플래그십이란 타이틀만 달면 8~90만원대를 자랑하는 우리나라의 스마트폰들과는 확실히 비교가 될 수 밖에 없었죠.







가격이 싸다고 사양까지 떨어지는 게 아니라는 게 샤오미 플래그십의 매력.
Mi 4도 5인치 풀HD(1920 x 1080) 디스플레이와 2.5GHz 쿼드 코어 프로세서 스냅드래곤 801, 3G 램, 16GB 혹은 64GB 저장 공간, 전후면 각 800만/1,300만 화소 카메라, 3,080mAh 배터리 등 만만찮은 사양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국산 최신 스마트폰과 비견해도 꿀리지 않는 사양.




중국산 스마트폰들에서 공을 들이고 있는 셀카 기능을 위해 전면 카메라를 보강한 것과 메탈 프레임에 후면 배터리 커버를 원하는 디자인과 소재로 교체할 수 있다는 것이 차별화 포인트고 배터리 효율을 개선해 일반적인 사용 시 하루 반나절은 간다는 배터리에 빠른 충전 기술까지 적용해 충전 시간을 줄였다고 하더군요.







사진에서 느껴지는 완성도도 상당하고 가격과 사양, 디자인 등 모두 전 세계를 호령하는 탑 메이커들과 경쟁할 만큼 발전해서인지 도최근엔 국내에서도 중국산 스마트폰을 낮춰보는 시각이 줄어들고 해외 직구 등으로 구입하고자 하는 분들이 늘었던데요. 모르긴해도 샤오미 Mi 4도 주요한 선택지 중 하나이지 않을까 싶네요.@_@


[관련링크 : Mi.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