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나만의 안드로이드폰을 커스터마이징할 수 있다... 시냅스 원(Synapse One)

본문

반응형
얼마전만해도 고가의 노트북 등에서나 가능했던 커스터마이징이 최근에는 다양한 모델에 제공되고 있다. 외산 노트북에서 출발한 서비스이긴 하지만 CPU를 바꾸거나 메모리 용량, 그래픽 칩셋 등을 자신이 원하는 대로 선택해 구성할 수 있다는 얘기.


나만의 스마트폰을 만들어볼까...


돈을 좀 더 들이더라도 내게 더 잘맞는 하드웨어를 선택할 수 있다는 장점 덕분에 커스터마이징이 노트북 사용자들에게 제법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데 얼마 안가 안드로이드폰에서도 이런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독일의 시냅스-폰(Synapse-Phones)이 그런 사업을 시작할 계획이기 때문이다.
안드로이드 2.2에 1GHz의 프로세서, 4인치 WVGA(800 x 480)의 SLCD, 가속도, 조도 등의 센서, 블루투스 2.1 등을 장착한 시냅스 원(Synapse One)이 그런 커스터마이징 모델.

기본 사양의 경우 299유로(47만원 정도)이며 추가 옵션에 따라 가격이 달라진다.
원한다면 3G를 탑재하는 대신 LTE나 WiMAX 등 4세대 통신에 대응할수도 있고 카메라도 800만이나 1200만 화소의 제품을 선택 적용할 수 있다.


옵션에 따라 변신한다...


화소만이 아니라 LED냐 Xenon 플래시냐 또 전면 카메라를 적용할까 말까에 따라 선택지는 계속 다양해진다. 또 3.5mm 이어폰잭을 추가할 수도 내장 메모리를 32GB로 늘릴 수도 있으며 전면 버튼을 물리적인 버튼으로 할거냐 터치로 할 것인지 같은 것도 선택 가능하다.
 

이렇게 비슷한 디자인이라도 내부의 하드웨어 구성이 달라질 수 있는 건데 이런 옵션이 단말간의 호환성에 어떤 영향을 줄지는 모르겠지만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단말이라는 점과 에서는 더 다양한 옵션을 선택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참고로 내가 선택한 옵션은 4G(LTE), 와이파이 b/g/n, 12MP 카메라, Xenon 플래시, 2MP 전면 카메라, 3.5mm 이어폰, FM라디오, Mini-HDMI 아웃, 32GB 내장 메모리, 1GB 작업 메모리, 1,500mAh 등이었는데 이것저것 맘에 드는 옵션을 선택해보니 무려 558.91유로(87만원 정도)나 청구됐지만 그래도 은근 저렴한 것 같은데...^^;;

[관련링크 : Synapse-phones.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