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뮤직 페스티벌 행사장에서 태양광으로 밤을 밝히는 초거대 종이학~~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미국의 한 음악 페스티벌(Coachella Music Festival)을 찾는 이들에게는 멋진 노래를 감상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색다른 구경거리도 보고 올 수 있을 듯 하다.


축제 현장에서 크림슨 컬렉티브(Crimson Collective)가 제작한 거대한 종이학(엄밀히 재료는 종이가 아니지만)을 구경하고 올 수 있을테니 말이다.


우리가 잘 알고 있는 종이학 모습 그대로인 이 전시물은 알루미늄 튜브에 Textilene이라는 이름의 천을 붙여 만든 것으로 날개 길이만 46m에 이를 정도로 거대한 크기를 자랑한다고 한다.


특히 인상적인 건 화려하게 빛나는 조명이 모두 전기를 덜 먹는 LED 조명이고 이를 밝히는데 필요한 전기도 태양광으로 발전해 사용하고 있는 친환경 조형물이라는 점인데...


자체적인 조형미도 어디 내놔도 빠지지 않지만 거기 더해 저전력의 LED 조명과 태양광 발전을 접목했다는 점이 더 매력적으로 다가오는 것 같다.

우리나라도 조형물로 단순히 사람들의 눈길만 끌려고 하지 말고 이런 친환경적 배려도 아끼지 말았으면 좋겠다. 물 한번 끌어오려고 한해 수십억의 예산을 써대는 청계천 같은 사업 이제는 좀 안하는게 맞는 것 아닐까?

[관련링크 : inhabitat.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