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지속 가능한 삶을 위해 3개의 풍력 발전기를 탑재한 빌딩... Starata SE1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인류의 팽창, 그로 인한 자원의 탐식과 에너지의 낭비는 거꾸로 인류의 팽창을 억제하는 방아쇠가 되어가고 있다. 인류가 의지하고 있는 탄소 에너지는 잘 알려진 것처럼 한계가 있으며 쓰면 쓸수록 지구와 인류에게 커다란 영향을 끼치고 있다.

그래서 한쪽에서는 탄소 에너지 대신 태양광 등 지속 가능한 에너지를 더 효과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 중인데 아직까지는 기존보다 더 높아진 비용과 낮은 기술 등 지속 가능한 에너지를 쉽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준비해야할 것들이 많다.

하지만 이런 제약 속에서도 다양한 시도가 우리 가까이서 이뤄지고 있으니 이번에 소개할 스트라타 SE1(Strata SE1)도 그런 지속 가능한 에너지 이용 프로젝트 중 하나랄 것이다.


스트라타 SE1은 영국 런던에 지어지고 있는 148m 높이의 42층 빌딩이다.
얼핏 사진으로만 보면 그냥 도심에 들어선 평범한 마천루 중 하나로만 보이지만 좀 더 자세히 살펴보면 이 건물의 특이점을 확인할 수 있다.


42층 위에 뚫린 3개의 구멍. 그것이 이 빌딩 만의 특이점이자 지속 가능한 에너지 생산을 위한 시도인 것. 바로 그곳에 3개의 대형 터빈이 자리하고 있으며 이 녀석들의 애칭은 The Razor라고 한다.


물론 이 대형 터빈은 빌딩을 타고 흐르는 바람을 받아 풍력 발전을 하기 위해 장착한 것이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이 3개의 풍력 터빈이 생산하는 전기는 건물 전체에서 사용하는 에너지의 8% 수준이라고 한다.


그 정도면 그리 대단한게 아니라고 생각할지도 모르겠지만 개인적으로는 과거 소개한 바레인에 들어설 무역 센터 터빈의 경우처럼 도심을 대표하는 랜드마크이자 주변을 지나는 사람들에게 지속 가능한 에너지의 생산, 그 친환경을 홍보하는 살아있는 교과서가 되어줄테니 여러가지로 의미있는 시도라고 생각한다.


풍력 발전하면 늘 따라다니는 소음에 대한 걱정을 어떻게 해결할지는 잘 모르겠지만 이런 의미있는 시도가 국내에서도 이어지길 기대해본다.

[관련링크 : Stratalondon.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0.05.04 15:29
    음~ 저도 비슷한 거 TV에서 본적 있는데 빌딩에 의한 계곡풍을 이용한 건물이었던거 같아요. 이런 시도들과 아이디어가 지속적으로 현실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
  • 프로필 사진
    2010.05.17 10:41
    8프로면 그리 효율이 좋은건 아닌듯 한데.. 아예 태양광 패널과 함께 도배를 해놓으면 어떨지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