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결코 만날 수 없는 수수께끼의 게임기... 닌텐도 DS 3D 콘셉트 디자인...

N* Culture/Design

by 라디오키즈 2010. 4. 13. 08:43

본문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여기에서 해보세요.
반응형
인터넷을 돌아다니다보면 실제로는 출시된 적이 없는 제품의 디자인을 만날때가 있다.
가끔은 개발 중에 사라진 비운의 제품을 만나기도 하지만 대다수는 제조사와는 상관없이 자신이 생각하는 제품의 비전이나 꿈을 담은 콘셉트 디자인일때가 더 많은데...


사진 속 작은 단말도 그런 콘셉트 이미지 중 하나다.
이 콘셉트 이미지를 선보이는 이는 E3에서 선보일 새로운 NDS라며 지난 만우절에 사람들을 낚을 의도로 제작했다고 밝혔지만 꽤 공을 들여 만들었다는 건 부정하기 어렵다.

그래서 이 디자인에 대해서는 얼마전 닌텐도가 무안경식 3D 게임기인 3DS를 선보이겠다는 발표가 있은 후 자신이 꿈꾸고 바라왔던 바를 녹여낸 것이라고 봐주면 될 것 같다.


닌텐도의 디자인 철학과는 그리 가깝지 않아 보이니 실물을 만날 가능성은 적어 보이지만 지금의 폴더식 콘솔이 아닌 슬라이드 앤 스위블 형태의 새로운 스타일을 접목시켰다는게 이 이 디자인 만의 특이점이다.


기존 닌텐도의 기본 키에 아날로그 스틱 등 휴대용 게임기가 가져야 할(?) 일반적인 스타일은 다 탑재하고 있는 느낌.


세로 플레이시 닌텐도 특유의 2화면 분할이 이렇게 한 화면에서 상하 분할로 처리되는 형태르 디자인했는데 무게 중심 등에만 문제가 없다면 이런 식의 플레이도 괜찮아 보인다. 물론 터치 입력이라는 DS 만의 특징을 살리기에는 이 형태는 다소 불편할지도...-_-;;


이렇게 오리지널이 아닌 또 다른 타입의 DS를 제안한 블로거의 블로그를 방문하면 이 가상 프로젝트(?)를 준비하며 고민한 여러 부분에 대한 이야기를 확인할 수 있다. 해상도가 어떠니 어떤 3D 방식을 사용했느니 하는 이야기들 말이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좋았던 건 무안경 방식의 3D에 대한 이야기보다 펜으로 쓰면 글씨나 그림이 그려지고 손가락으로 문지르면 지워진다는 감성적인 터치에 대한 제안이었는데 닌텐도가 직접 준비한 것도 아니고 닌텐도라면 다른 방식으로 풀어낼 것이기에 몇년이 가도 실제로는 못 만날 게임기지만 실물이 있다면 한번쯤 만져보고 싶은 녀석이었다.



위의 동영상은 3DS 소식이 전해진 직후 만들어진 코믹 영상~ㅎ

[관련링크 : Hamstern.air-nifty.com/mogumogu]

반응형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