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NEOEARLY* by 라디오키즈

PS3... Wii... IBM... 본문

N* Tech/Device

PS3... Wii... IBM...

라디오키즈 2006.09.08 09:30

어제 뜨거운 반응을 불러 일으켰던 기사 하나.
바로 Sony의 'Playstation 3'의 연기 소식이 그것.


예상된 수순? Sony의 위기?

Sony가 일부 무리수라는 평가 속에서도 강행한 '블루레이 드라이브'가 역시 화근이었다. 블루레이 드라이브 제작에 필수인 부품의 대량 생산에 문제가 생기면서 덩달아 Playstation 3가 발목이 잡힌 것이다.

결과적으로 Sony는 유럽 지역의 Playstation 3의 발매를 원래의 발매 스케쥴이었던 올 11월에서 4개월 늦춘 내년 3월로 연기했다. 이뿐 아니라 당초 북미와 일본에서 올해 공급하기로 했던 400만대도 절반인 200만대로 줄이기로 했다.

더 끔찍한 소식은...-_- 발매 초기 미국에는 40만대, 일본에는 10만대만 공급한다는 슬픈 소식으로 안그래도 길었던 구매 행렬을 이젠 치열하게까지 만들것 같다는 점이다.

자 그럼... 이외에 Sony와 미묘한 관계에 있는 다른 두 업체의 소식이 들려와 살짝 전하고자한다.


우리는 예정대로 간다... 닌텐도

우선 첫번째 소식은 일본 내에서 Playstation 3의 최대 경쟁자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닌텐도의  Wii에 관련된 소식이다.

링크를 확인해보면 알겠지만 일단 닌텐도는 Wii를 원래 일정에 맞춰 공급할 예정이라고 한다. 최근 Wii의 컨트롤러 공급에 문제가 있다는 소문이었지만 일단 닌텐도에서는 예정했던 대로 올해말까지 600만대를 시장에 공급하겠다고 한다.

그리고 Wii의 판매 가격과 판매 스케쥴 등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곧 진행될 기자회견을 통해 발표할 것이라고 하며 미국과 일본에서는 9월 14일에 유럽에서는 9월 15일에 발표가 있을 것이라고 한다.(Sony에게 뒷통수를 맞은 유럽쪽의 반응이 궁금해진다..-_-;)


[관련 링크 : Techconnect Magazine]



IBM... AMD와 CELL의 공존을 꿈꾸다

자... 여기 Playstation 3의 연기 소식과 미묘한 연관성이 있는 소식 하나.

이번 소식의 주인공은 바로 IBM이다. IBM은 세계 최고의 슈퍼 컴퓨터를 만드는 업체로 유명한데 실제로 비지니스 위크가 집계한 결과를 보면 세계 최고의 성능을 제공하는 슈퍼 컴퓨터 25대 중 13대 IBM이 만든 것임을 알 수 있다. 그만큼 IBM의 슈퍼 컴퓨터 제작 능력은 최고 수준...

헌데 그들이 새로운 슈퍼 컴퓨터를 구성하면서 다소 독특한 형태를 준비중이라고 한다.
16,000개의 AMD의 옵테론 프로세서와 같은 수의 CELL 프로세서를 함께 사용하는 하이브리드 슈퍼 컴퓨터를 개발한다는 것이다. 이 슈퍼 컴퓨터의 성능은 초당 천조번의 부동 소수점 연산을 할 수 있는 수준이라고 한다.

Playstation 3가 블루레이에 발목을 잡혀있는 와중에도 Sony와 도시바, IBM이 개발한 CELL은 먼저 그 성능을 드러내려고 하고 있는 것이다.


[관련 링크 : Techconnect Magazine]


CELL 프로세서와 블루레이로 천하를 호령하려고 했던 Sony는 노트북 배터리 화제, Playstation 3 출시 연기 등 잇따르는 악재로 신음하고 있지만 그 기회를 호재로 삼거나 아니면 무관하게 자신의 길을 걷는 두 업체의 소식...


비지니스의 세계는 역시 이렇게 냉정한 것일까나?


Tag
, , , , , , , ,


1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