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고... 가장 가볍고 작은 서피스의 등장? 가격 경쟁력, 성능이 미묘하게 아쉬워...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애플이 아이패드를 만들어 태블릿 PC 시장을 이끌듯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도 시장을 이끌고 싶어 하죠. 그들의 서피스를 통해서요. 아직 크게 성공하진 못했지만, 꾸준히 확장하고 있는 서피스 라인업에 초경량 모델이 하나 더 추가됐더군요. 서피스 스튜디오, 서피스 북, 서피스 랩탑, 서피스 프로에 이어 등장한 새 태블릿 PC 서피스 고(Surface Go)는 가장 가볍고 가장 작은 서피스라는 타이틀을 갖고 있는데요.


가장 가볍고 가장 작은, 그리고 저렴한(?) MS의 태블릿 PC... 서피스 고...



10인치(1800 x 1200) 픽셀센스 터치스크린, 인텔의 듀얼 코어 프로세서 펜티엄 골드 4415Y, 4/8GB 램, 64/128 eMMC 저장 공간, 전면 500만/후면 800만 화소 카메라, 9시간 가는 배터리, 윈도우 10 S(윈도우 10 홈 버전 무료 업그레이드 가능) 등의 스펙에 500g이 안 되는 가벼운 무게를 자랑합니다. 추후 LTE 버전과 256GB 저장 공간을 지원할 모델을 추가로 내놓을 거라고 하니 더 대용량이 필요하다거나 와이파이 외에 늘 네트워크와 연결되어야 한다면 좀 더 기다리셔야 할 것 같네요.









가격은 4GB 램+64GB 저장 공간 조합이 399달러(45만 원 정도), 8GB 램+128GB 모델이 549달러(62만 원 정도)인데 이것만 보면 그럭저럭 괜찮아 보이지만, 서피스라면 추가해야 할 것 같은 키보드 커버인 서피스 고 타입 커버(Surface Go Type Cover)가 99달러(11만 원 정도), 알칸타라 등을 사용한 시그니처 서피스 고 타입 커버는 129달러(15만 원 정도)에 마우스는 35달러(4만 원 정도), 서피스 펜도 99달러(11만 원 정도)로 별매라서 이것저것 챙기다 보면 꽤 가격 부담이 커질 듯합니다.









그렇다 보니 가볍고 작다는 장점 속에서도 매력이 줄어드는 느낌인데요. 특히 저장 공간에 eMMC를 사용했다고 하는데 이 경우 낮은 퍼포먼스를 보여줄 거라는 우려까지 더해지고 있어서 쉽사리 초경량 태블릿 PC 시장에서 서피스 고가 시장을 리드할 수 있을지 우려가 드네요. 이 녀석을 게임용으로 구입할 분은 많지 않을 테고 주료 높은 휴대성을 활용한 업무용으로 활용할 듯한데 8월 2일 시작한다는 국내 예약 판매를 시작으로 이번엔 서피스가 재미를 볼 수 있을까요?^^


[관련 링크: blogs.windows.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