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가뭄과 녹조라테에 시달리면서 커진 물에 대한 불신, 물의 중요성에 대한 시민 의식조사에서 드러나다...

본문

반응형

녹조라테가 4대 강을 가득 채우면서 물에 대한 걱정이 커져가는 요즘이 아닌가 싶은데요. 도시에 살면서 수도꼭지만 열면 물이 나오는 환경에 살다 보니 물에 대한 걱정을 피부로 느끼는 사람이 적은 줄 알았는데 리서치 회사인 입소스(Ipsos)가 세계 물의 날을 맞아 조사한 '물의 중요성에 대한 시민 의식조사' 결과를 보니 물 부족 국가, 물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는 나라라는 불안감이 상당히 높은 걸로 보이네요.


깨끗한 물을 공급받기 어려워질거라 믿는 한국인들, 입소스 조사 결과를 살펴 보니...


전 세계에서 조사에 참여한 이들 중 48% 정도가 5~10년 안에 깨끗한 물을 공급받는데 어려움이 커질 것 같다고 우려를 표했고, 우리나라는 그 평균보다 더 높은 53%가 걱정을 표했더라고요. 괜찮은 거라고 생각하는 사람의 비율도 다른 나라보다 적은 13% 정도로 불신이 큰 상태라는 게 읽히는데요.



기타 다른 통계의 경우도 우리나라 사람들이 물을 공급받는 시스템에 우려가 많다는 게 보이네요. 일부 통계를 옮겨보면 다음과 같은데요. 단순히 우려를 표하는 것에서 멈추지 말고 잘못된 걸 고쳐갈 수 있도록 여론을 환기하고 물을 아끼고 깨끗하게 보존할 수 있도록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을 한번 더 생각해 보는 시간이 되시면 좋겠네요.^^



자국 오수처리에 대한 확신이 높은 국가 


헝가리 67% 

독일 60% 

영국 52% 

스웨덴 51%


자국 오수처리에 대한 확신이 낮은 국가 


이탈리아 24% 

러시아 22% 

터키 22% 

한국 21% 

아르헨티나 20% 

멕시코 19% 

브라질 17% 

콜롬비아 17% 

세르비아 12% 


향후 5 년에서 10 년 내에 깨끗한 물 공급에 대한 우려가 높은 국가 


콜롬비아 69% 

세르비아 68% 

아르헨티나 64% 

칠레 64% 

페루 63% 

멕시코 63% 

인도 59% 

남아공 58% 

헝가리 56% 

한국 53% 

스페인 51% 


향후 5년에서 10년 내에 깨끗한 물 공급에 대한 우려가 낮은 국가 


독일 29% 

스웨덴 29% 

영국 29% 

일본 16% 


[관련 링크: Newswire.co.kr]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7.03.28 22:34 신고
    우리나라 사람들은 물에 대해 너무 걱정이 앞선것 아닌가 싶습니다.
    수도물도 먹을 수 있는 물인데 대부분 생수를 사먹는 경향이 더 큽니다.
    아무튼 물을 아끼고 수자원을 보호하는 노력도 필요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7.03.30 19:57 신고
      그래서(?) 저흰 물 끓여서 마시고 있습니다.ㅎ 아무튼 막연한 걱정보다는 말씀하신 것처럼 실천이 중요하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