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뱅앤올룹슨 베오플레이 H9... 무선 블루투스 헤드폰의 편의성에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을 더하다...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LG전자와의 협업으로 우리나라 대중에게도 부쩍 친숙해진 덴마크의 프리미엄 브랜드 뱅앤올룹슨(Bang & Olufsen, B&O). 그들이 얼마 전 모빌리티 환경에 방점을 찍은 서브 브랜드인 베오플레이(BeoPlay)를 통해 새 블루투스 헤드폰을 선보였습니다.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을 더한 뱅앤올룹슨의 새 블루투스 헤드폰, 베오플레이 H9...


베오플레이(BeoPlay) H9이라는 이름으로 출시된 이번 모델은 아질라 그레이와 블랙의 두 가지 컬러로 오버 이어 디자인에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을 더했는데요. 음악 그 자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주변의 소음을 줄여주는 노이즈 캔슬링을 추가한 만큼 주변 잡음 없이 깨끗하게 음악을 즐길 수 있을 듯하네요. 물론 노이즈 캔슬링 특유의 이질감은 피할 수 없겠지만요.











양가죽과 메모리폼을 사용한 이어 쿠션과 장갑을 끼고도 스와이프와 휠, 탭 등의 터치 제스처로 H9을 컨트롤할 수 있는 이어컵, 3시간 완충 시 노이즈 캔슬링으로 14시간 연속 사용이 가능한 배터리 등 음질과 편의성을 모두 잡겠다는 B&O의 욕심이 완성도로 잘 녹아들었을지 궁금하네요. H9의 가격은 499유로(62만 원 정도)입니다. 비슷한 스펙의 타사 모델 대비 살짝 비싼 느낌도 있지만, 그나마 베오플레이 브랜드였던 덕분에 현실적인 느낌의 가격이라는 거 B&O를 아시는 분들이라면 단박에 알아보시겠죠.^^;;


[관련 링크: Beoplay.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