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블로거 발표회] 광학식 손떨림 보정 만으로 탐나는 진화, 소니 보스 액션캠 FDR-X3000 & HDR-AS300...

본문

  
반응형

처음 액션캠이 등장할 때만 해도 익스트림 스포츠 마니아의 전유물인 줄 알았습니다. 액션캠을 매달고 하늘 위에서 뛰어내리고 서핑을 하고 거친 레이싱 등에 활용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을 뒤덮었으니까요. 하지만 몇 년 사이 액션캠의 사용은 꽤 달라지고 있는 것처럼 보입니다. 이 작은 카메라를 활용해 꼭 익스트림하지 않더라도 일상을 간편하게 담고 공유하려는 이들이 늘고 있는 거죠.


걸으면서 찍어도 공중 부양으로 찍는 듯 안정적으로... 소니 보스 액션캠...


이런 변화를 발 빠르게 캐치한 제조사들 역시 액션캠에 새로움을 더하고 있는데요. 국내에서 꽤 선전하고 있는 소니도 그들의 액션캠에 새로운 변화를 시도했습니다. 조막만 한 액션캠에 무려 광학식 손떨림 보정을 적용한 건데요. 변화의 중심에 선 보스(B.O.SS.) 액션캠을 만나고 왔습니다.



소니코리아 본사에서 만난 보스 액션캠은 외관은 기존 모델 대비 약간 작아졌다 정도였지만, 손에 쥐고 연결된 스마트폰 화면을 봤을 때 깜짝 놀랐습니다. 어떻게 찍힐지 보려고 다소 억지스럽게 걸어도 마치 공중에 부드럽게 떠 있는 고성능 드론이 찍은 것처럼 안정적으로 촬영해 광학식 손떨림 보정의 효과가 대단하게 느껴지더라고요. 뒤에 언급할 렌즈 왜곡 부분만 더 개선할 수 있다면 덥석 사고 싶을 정도로 매력적이라고 말씀드리면 제가 새 액션캠에 어느 정도로 끌렸는지 느낄 수 있으실까요?



소니가 다소 낯설게 느껴질 모델명 대신 B.O.SS.(Balanced Optical SteadyShot)를 적용했다는 점을 어필하면서 입에 잘 달라붙도록 '보스'라고 부르는 이 액션캠은 광학식과 전자식을 모두 접목해 경쟁 모델 대비 차별화된 강력한 손떨림 보정 기능을 갖고 있는데요. 830만 화소 16:9 비율의 엑스모어(Exmor) R CMOS 센서와 칼자이스 렌즈, 비욘즈(BIONZ) X 이미지 프로세서 등을 더해 새로운 액션캠을 완성하고 있습니다. 풀 HD 동영상 촬영을 지원하는 HDR-AS300과 4K UHD 동영상을 담아내는 FDR-X3000의 두 모델이 출시되는데 광각을 추구한 탓에 렌즈 왜곡이 아직 없어지진 않았지만, 전작에 비해 왜곡이 많이 감소했고, 한층 선명해진 디테일을 자랑하는 흥미로운 새 액션캠으로써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또 탈착이 가능한 라이브 뷰 리모트의 장점을 더해줄 핑거 그립으로 소니 액션캠 특유의 슈팅형 디자인을 극대화해 작은 핸디캠을 손에 들고 촬영하는 것처럼 색다르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는 점이 현장을 찾은 많은 블로거들에게 호평을 끌어낸 포인트였습니다. 사실 이 외에도 다양한 클립형 액세서리로 가방이나 모자 등에 쉽게 장착할 수 있다거나 기본 방수 기능 외에 최대 약 60m 수중에서도 촬영을 가능케 하는 방수 하우징을 제공해 익스트림한 사용부터 일반적인 촬영까지 다양한 씬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는 것도 흥미로웠고요. 이번 모델에선 측면 버튼 등을 늘려 조작성을 개선한 것도 눈에 띄는데 기존에 소니 액션캠을 사용하시던 분들에게 얼마나 호응을 끌어낼 수 있을지가 관건이 될 것 같습니다.



...강력한 광학식 손떨림 보정을 택했다는 것 하나만으로도 새 모델을 구입해야 할 이유가 생긴 것 같긴 하지만, 달라지고 개선된 새 액션캠을 구입할지는 여러분의 판단에 따라 달라지겠죠. 참고로 새 액션캠의 가격은 HDR-AS300의 경우 바디킷이 459,000원, 라이브뷰 리모트 킷이 589,000원이고 FDR-X3000은 바디킷이 569,000원, 라이브뷰 리모트 킷이 699,000원이라고 하니 구매를 고려하고 계시다면 주판알부터 잘 튕겨보세요.^^


[관련 링크: FDR-X3000R]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