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LG G 워치 R앱 & 퀵서클 케이스앱... 동그란 서클 안에서 시작되는 새로운 애플리케이션 세상...

본문

  
반응형

천편일률적이라고만 생각했던 네모 반듯한 스마트폰과 웨어러블 디바이스의 디자인에 반전을 꾀하고 있는 LG전자.

실제로 LG가 최근 선보인 디바이스에는 유독 동그란 원형의 서클 디자인이 많은데요.


동그란 원형의 퀵서클창을 활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앱들...


스마트폰에 동그란 창을 낸 퀵서클 케이스가 먼저였죠.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 특히 미국 시장에서 인기라는 G3가 자리잡으면서 함께 인기를 끌었던 퀵서클 케이스는 네모난 기존의 창들을 원형으로 재해석하면서 색다른 사용성을 제공하고 있는데요.



낯선 요 창을 원형 창 이상의 가치가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주는 앱 역시 속속 등장하고 있는데요.

스마트월드(SmartWorld)앱을 퀵서클 전용앱들을 쉽게 만날 수 있으니 G3 패밀리 라인과 퀵서클 케이스를 쓰고 계시다면 스마트월드를 뒤져보세요. 퀵서클을 버튼 삼아 플래시를 간단히 켜고 끌 수 있는 퀵서클 손전등부터 그날의 운세를 알려주는 써클포춘 등 생각보다 다양한 앱들이 여러분의 선택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퀵서클이라는 게 LG전자의 독자 규격인만큼 LG전자가 앞으로 계속 원형창을 밀어줘야 더 탄탄한 생태계가 구축될테지만, 일단 초반 분위기는 나쁘지 않은 것 같네요. 그러니 구슬이 서말이라도 꿰어야 보배라는 말처럼 퀵서클 케이스를 쓰고 계시다면 퀵서클앱으로 화룡점정을 찍어 보세요.^^


앞으로 더 큰 세계가 열어갈 구글 안드로이드 웨어앱들...


한편 LG전자가 선보인 스마트워치 G 워치와 G 워치 R 등은 구글의 웨어러블용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웨어를 쓰고 있는데요. 덕분에 좀 더 많은 글로벌 플레이어들이 눈에 띄는 앱들을 이미 꽤 많이 제공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앱은 G 워치 R과 같은 스마트 워치의 단독 사용을 기준으로 한 게 아니라 스마트폰과의 연동을 강조하고 있는데요. 구글 카메라앱의 경우 G 워치 R을 리모콘 삼아 사진을 촬영할 수 있도록 했고 구글 피트니스 역시 실질적인 운동 데이터 관리 등을 스마트폰이 책임지고 있습니다.




또 G 워치 R에 들어간 심박 센서를 이용해 심전도를 측정해주는 Cardiograph앱도 데이터는 스마트폰이 관리하도록 되어 있죠. 하지만 둘의 연동만 탄탄하다면 G 워치 R을 좀 더 특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도 사실인데요.




설치된 앱들은 대부분 시작 메뉴에 들어 있으니 설치한 앱들을 확인해 이용해 보세요.
시작 메뉴로의 이동은 대기 상태에서 화면을 터치하거나 Ok Google을 외치고 메뉴 맨 아래로 G 워치 R의 화면을 스크롤하면 나타납니다.




아직은 구글 안드로이드 웨어 역시 초기인지라 만족스러운 앱들만 있다고 할 수는 없지만 웨어러블 디바이스가 자리를 잡아갈수록 개발자들이 이 새로운 형태에 익숙해지고 경험이 쌓일수록 더 나은 앱들을 만날 수 있을 듯 하니 기대감과 호기심으로 무장한체 새로운 앱들을 만나보시죠.^^




요런 앱들은 사용자의 니즈에 부합해야 최적의 성능과 효용을 내는만큼 퀵서클 케이스와 G 워치 R을 쓰고 계시다면 입맛에 맞는 녀석들을 꼭 찾아서 활용하시길 바랄게요.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