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NEOEARLY* by 라디오키즈

[맛집 리뷰] 깔끔한 인테리어와 정갈한 맛, 근데 숙성 한우는 언제 맛보나...-_-;; 한남오거리 한와담 본문

N* Life/Gourmet

[맛집 리뷰] 깔끔한 인테리어와 정갈한 맛, 근데 숙성 한우는 언제 맛보나...-_-;; 한남오거리 한와담

라디오키즈 2014.01.22 14:00

얼마 전까지만해도 슬로우라는 조그만 카페와 부동산이 있던 자리에 한와담이라는 곳이 생겼더군요.
저희 회사에서 한남 오거리로 향하다보면 나오는 식당. 새로 오픈한 한와담은 숙성한우를 전문으로 하는 곳이라고 하더군요. 식당 이름의 뜻이 뭔지는 잘...


숙성 등심 전문점에서 내가 먹은 건 육회 비빔밥...


=_= 그러나 전 그곳에서 아직 제대로 고기를 맛보지는 못했습니다.
대신 육회 비밤밥에 도전했습죠. 나름 경쟁력 있는 가격의 1만원짜리 런치 메뉴~



평일 점심에도 손님이 꽤 많습니다. 대부분 저희처럼 식사를 즐기는 듯 하지만 한쪽에서는 와인에 고기를 구워드시는 분도 계시더군요. 그건 그렇고 얼핏봐도 여성 고객이 80% 이상 되겠던데... 아무래도 모던하고 깔끔한 그 분위기가 한몫하고 있는 듯 했습니다.






깔끔한 밑찬이 깔립니다.
달콤한 감자 조림과 진미채 조림, 깍두기와 양파 절임 등이 깔리더군요.
외식 음식답게 단맛이 강하긴 하지만 그런 맛을 좋아하는 이들이 적잖으니...








잠시 분위기를 살피는 사이 큼직한 그릇에 육회 비빔밥이 등장했습니다.
정갈하게 다듬어진 버섯, 호박, 콩나물, 시금치, 고사리, 당근 사이에 육회 한덩어리가 깔끔하게 자리잡고 있더군요.

함께 나온 건 담백하게 미역만 넣고 끓인 미역국.







비법(?) 양념장을 약간 퍼서 비빕니다.
휘적휘적~ 젓가락으로 열심히 비볐더니 육회 비빔밥이 진면목을 드러내더군요.




요건 함께 간 이들이 주문한 깍두기 볶음밥.
평범한 김치 볶음밥에 배추 김치 대신 깍두기와 치즈를 더해 볶아냈더군요.
요 녀석은 8,000원인데 살짝 비싼 느낌이긴 하지만 양도 적지 않고 맛도 괜찮다고 합니다. 





그건 그렇고 열심히 열심히 먹다보니 꽤 양이 많다 싶었는데 이렇게 바닥을 드러내고 말았네요.

불필요한 잔반은 최소화하는 게 좋으니 요래요래 깨끗이 먹는게 당연한 일이지만요.^^;;



그렇게 한끼 점심 잘 해결했는데...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다음엔 숙성한우에도 도전해봐야겠죠~ 듣자니 고기도 맛나다던데...^^



Tag
, , , , , , , , ,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