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구글이 확장해갈 웨어러블 컴퓨팅의 총아, 구글 글래스의 내부는... by Catwig

본문

반응형

웨어러블 컴퓨팅의 기대주로 멀리 우리나라에서도 기대와 우려를 한몸에 받고 있는 구글의 신기한 안경, 구글 글래스(Google Glass). 안경처럼 차고 손가락으로 터치하거나 음성으로 제어하는 이 디바이스는 손에 자유를 가져다 주는 것은 물론 스마트폰과는 또 다른 측면에서 우리의 삶에 영향을 줄 준비를 하고 있는데요.




아직은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디바이스, 구글 글래스...


소량만 테스트 중인 이 디바이스의 내부가 어떤지 궁금했을 분들께 Catwig가 진행한 야무진 분해기를 소개해 봅니다.



글래스 익스플로러라 부르는 이 디바이스에는 충전기와 스트랩 같은 액세서리와 본체가 담백하게 담겨있다고 합니다. 또한 디바이스 자체의 마무리는 훌륭하다고 하네요. 160만원 수준의 몸값을 자랑하는데 시험기라고 해도 허접해선 안되겠죠.=_=




분해는 안경테에서 본체를 분리하는 것으로 시작하는데요.
나사를 돌려 떼어낸 후 디스플레이 주변의 플라스틱 케이스를 벗겨내는 것부터 분해가 시작됩니다.



원상태를 유지한채 분해하는 건 힘들었던 것 같지만 분해에 맘을 먹은 그들은 야무지게 해체를 이어가더군요.




이 부분은 사이드의 터치 패드인데 시냅틱스사의 터치 패드를 커스텀한 모델이라고 하네요.

사용자는 이 부분에 손가락을 대고 이리저리 움직여 제어하게 되죠.




메인보드는 Ti OMAP4430 프로세서와 16GB 샌디스크 메모리, 엘피다제 램, RF 장치 등을 탑재한 메인보드가 바로 요 녀석이고요.



이어 모듈 안쪽에는 이렇게 배터리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배터리 용량은 고작 570mAh. 많은 이들이 걱정하는 것처럼 아직 배터리 용량은 참 적죠.^^;;




눈앞에 신묘한 정보들 띄워주는 디스플레이는 640 x 360 해상도로 이런 독특한 프리즘형 디자인으로 되어 있고요.



그렇게 차떼고 포뗀 구글 글래스의 내부는 이런 모습인데요.
구성품이 그리 많지는 않지만 또 PCB와 이것저것 IC로 구성되어 있다, 요런건 결국 이런 전자제품의 공통 요소지만 신개념의 디바이스여서인지 내부도 조금은 다른 느낌이네요.
그건 그렇고 국내에서도 빨리 써보고 싶은 건 저 뿐인가요?


[관련링크 : Catwig.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