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윈도우폰 7과 함께 모습을 드러낼 델의 스마트폰... 라이트닝(Lightning)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2011년에 선보일 안드로이드폰을 대거 공개한 델(Dell).
허나 맘먹고 준비한 모델이 안드로이드폰만은 아니었는지 따끈한 윈도우폰 7도 선보였다.



라이트닝(Lightning)이라는 찌릿한 이름의 이번 모델은 스냅드래곤 프로세서와 슬라이드형 쿼티 키패드로 무장하고 있는 녀석. 블랙 바디의 스타일리시한 느낌은 델의 안드로이드폰 썬더와 비슷한 느낌이지만 썬더가 쿼티 키패드가 없는 바타입이라는 점에서는 차이를 드러내고 있다.

전반적인 사양은 현존하는 최상위권이랄 수 있다.
1GHz의 퀄컴 스냅드래곤(QSD8250)과 4.1인치의 시원스런 WVGA OLED 터치 스크린을 탑재하고 있으니 말이다. 또 500만 화소의 AF 지원 카메라와 1GB의 ROM, 512MB의 RAM, 거기에 8GB의 내장 메모리와 외장 microSD까지 탄탄한 기본기를 자랑한다.


거기에 GPS, 가속도센서, 디지털 나침반, FM라디오... 거기에 Flash를 지원하는 동영상 재생 등 넓은 확장성과 멀티미디어 퍼포먼스를 자랑할 것으로 보인다.

라이트닝은 올 4분기에 3G 모델이 내년에는 LTE를 기반으로한 4G 모델이 각각 출시될 것 같은데 그리고보면 2011년을 기점으로 북미는 4G로의 전환에 가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당장은 제한적인 4G 시장이지만 꾸준히 새 모델 출시를 알리면서 아직 수면 위로 4G에 대한 논의가 나오고 있지 않은 우리나라에 비해서는 빠른 행보를 보일 듯~

[관련링크 : engadget.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