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파스타에 강림한 스냅드래곤 탑재폰, LG전자 맥스(Maxx) LG-LU9400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1GHz라는 빠른 속도로 등장한 스냅드래곤(Snap Dragon)은 넥서스원, HD2에게 아이폰에 대항할 힘을 주며 국내 얼리어답터들에게 기대주로 꾸준히 주목받아 왔다. 그러나 국내에 출시되는 휴대전화에는 탑재가 늦어지면서 언제쯤 스냅드래곤을 만날 수 있을까로 기대감을 키워왔는데...


최초의 스냅드래곤 탑재폰은...

그런 기다림도 곧 종지부를 찍을 듯 스냅드래곤을 탑재한 모델이 출시를 앞두고 있다.
다만 최초의 스냅드래곤 채용폰은 기대하던 스마트폰이 아닌 피쳐폰, 즉 평범한(?) 휴대전화가 될 것으로 보여 '스냅드래곤 = 스마트폰'의 공식이 무너질 것 같은 느낌.


붕어~ MBC의 월화드라마 '파스타'속 공효진의 별명이다.
그런고로 이 사진 속 휴대전화의 주인은 이선균일터. 스냅드래곤 이야기를 하다가 왜 갑자기 드라마 얘기인가 싶겠지만... 크리스탈폰이 PPL로 등장한다는 파스타 속에서 최초의 스냅드래곤 탑재 모델이 될 맥스(Maxx)가 등장하고 있었던 것이다.

아직 공식 명칭은 아니지만 그간 아레나 맥스로 알려졌던 LG-LU9400은 LG전자를 통해 생산되고 내달인 3월부터 LG텔레콤을 통해 독점 판매될 제품이다.


오즈 2.0과 스냅드래곤의 조합...

현재까지 알려진 사양으로는...
3.5인치의 LCD와 무선랜(Wi-Fi)를 탑재하고 있고 500만 화소의 카메라와 GPS, 그리고 1GHz의 스냅드래곤이 탑재된다는 정도. 아마 터치 방식은 전작이었던 아레나의 정전식 멀티 터치가 탑재됐을 것으로 보이며 UI도 S-클래스 UI 기반일 듯 한데...


일반 휴대전화면서도 무선랜과 스냅드래곤을 탑재하고 있다는 것도 이채롭지만 하드웨어 측면의 사양 못지 않게 아레나 맥스가 눈길을 끄는 또 다른 포인트는 오즈 2.0을 제공하는 오즈폰이라는 것이다.

오즈(OZ), 경쟁사 대비 넉넉한 데이터 사용량을 보장하고 일반 휴대전화에선 상대적으로 인터넷 사용에 최적화된 모습으로 벌써 100만 이상의 가입자를 보유한 LG텔레콤의 대표적인 무선인터넷 서비스.

그 오즈가 2.0으로 개편하면서 그에 발맞춰 시장에 오즈 2.0을 알린 모델이 이 아레나 맥스가 될 것으로 보이는데 오즈 자체의 개편이 어느 정도인지 또 스냅드래곤의 성능을 얼마나 잘 끌어냈을지 자못 기대되는 조합이 아닌가 싶다.

PS. 알려진 것과 달리 LG-LU9400은 아레나와는 무관한 '맥스(Maxx)'라고...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