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이 정도면 예술의 경지! 멋진 쇠구슬 시계... L'Anachrone와 그의 친구들...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는 이를 압도하는 시계... L'Anchrone
1600개의 부품, 300kg의 무게, 95개의 볼 베어링이 들어간 시계로 개발 완료까지 18개월이 소모된 대단한 작품.

강철, 스테인리스 스틸, 은, 유리, 그리고 오크 목재 등 다양한 소재를 이용한 작품으로 스위스의 시계 기술자 Marcel Bétrisey의 작품이다.

이 작품의 구동 모습 또한 무척 인상적인데...
짧은 동영상이지만 아래 영상을 통해 이 시계가 동작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자세한 제작기와 동작 원리 등도 개발자의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자... 그럼 이번엔 본편과 상관없는 작품을 만나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Aprilia

사용자 삽입 이미지
Cyclostyle

사용자 삽입 이미지
Florence

사용자 삽입 이미지
Le Chronolithe

사용자 삽입 이미지
Montre en acier damas / Damasteel watch

명품 브랜드의 시계가 아니라도 이 정도면 예술의 경지구나라는 느낌이 물씬 느껴지는 작품들이다.

PS. 역시 시계는 스위스라는 느낌을 갖게한 시계들...

[관련링크 : Betrisey..ch]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