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이곳(1차 주소)에서 해보세요.  [관련 티스토리 공지]

NEOEARLY* by 라디오키즈

나루토 극장판 2기.. 대격돌! 환상의 땅밑 유적.. 본문

N* Culture/Ani/Comics

나루토 극장판 2기.. 대격돌! 환상의 땅밑 유적..

라디오키즈 radiokidz@daum.net 2006. 5. 15. 13:26
나루토. 오랜만에 또 한편의 극장판을 봤습니다. 극장판 2기인 대격돌! 환상의 땅밑 유적이었죠.

극장판 2기의 타이틀



자 그럼.. 이번 극장판 2기 얘기도 좀 나눠볼까요. 제목만으로도 땅속에 있는 유적에서 펼쳐질 대결이 살짝 머릿속에 그려지시리라 믿습니다. 초반 줄거리는 대략 이렇습니다.


아무리 작은 임무래도 임무는 임무..

집 나간 페렛 한마리를 집까지 무사히 데려오는 작은 임무를 맡은 나뭇잎 마을의 세 닌자 시카마루, 나루토, 사쿠라 팀이 페렛사냥에 뛰어들게 됩니다. 뒤에 나타날 대형 사건은 전혀 눈치채지 못하구요. 무사히 페렛을 잡아서 마을로 돌아가려는 일행 앞을 막아선 의문의 무리... 그들은 '게렐의 돌'의 힘으로 세상을 자신들만의 이상향으로 만들겠다는 목적을 가지고 움직이고 있지요.


나루토와 테무진의 첫 대결...

뒷 이야기로 그 무리의 정체들이 밝혀지고 그들이 노리는 게렐의 돌을 놓고 싸우는 것으로 이야기가 전개됩니다. 자.. 너무나 간단하게 정리를 끝내렵니다. 너무 많은 이야기를 적어버리면 제 뒤에 보시면서 재미가 반감되실 수 있으니까요.

제가 눈여겨 본 건 이 작품의 세계관 설정 부분인데요. 아시겠지만 나루토는 '오버 사이언스'에 기초한 묘한 세계관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를테면 구시대적인 캐릭터인 닌자들이 활동하는 이야기를 담고 있음에도 그들이 사용하는 장비는 무선 이어셋 등 현 시대의 것이라고 해도 어색할 것이 없는 것들이 등장합니다. 거기에 이번 작품은 기본적으로 동양과 서양이라는 미묘한 세력 설정까지 등장합니다.


이번 작품에 등장하지 않는 인물이 더 많은 스크린샷입니다.

일단 동양을 대표하는 닌자팀은 나뭇잎 마을과 모래 마을의 연합세력이 작품의 전반에 활약을 펼칩니다. (그래서 등장 닌자 고작 5명의 초라한(?) 라인업..) 게렐의 돌을 노리는 무리는 한눈에 봐도 서양 세력이라는 걸 알 수 있도록 중세 기사 갑옷을 입히고 있으며 그들의 장비는 산업혁명을 지난 근대 기계문명인 것 같습니다. 거기에 또 하나 이야기의 열쇠를 지고 있는 무리도 등장하는데 이들은 동양이면서 서양입니다.



타조와 코뿔소를 타고 다니는 그들

동양이면서 서양이란 이야기는 그들이 유목생활을 하는 민족인 부분이나 등장인물의 이름을 보면 모티브를 동양권인 몽골에서 따온 것 같은데... 막상 이야기의 후반에 등장하는 그들의 지하 유적은 흡사 마야 문명의 그것처럼 중남미권의 고대 문명의 양식을 따왔더라구요. 뭐 중남미의 인디오를 아시아로 보고 합쳐서 동양이라고 한다면 할말은 없습니다만...


성직자와 기사 등 유럽의 냄새가 물씬 풍깁니다.

또 뒤에 밝혀지지만 악의 무리의 정체는 서양의 괴물에서 모티브를 따왔더군요. 그래서 이번 작품은 제법 전세계의 운명을 놓고 싸움을 벌인다는 설정에 충실한 편입니다. 그렇지만 닌자의 마을을 중심으로 닌자들간의 전투를 다루는 TV애니메이션과는 약간의 괴리감이 있긴 하죠.

그리고 작화에 대해 조금 얘기를 하자면...
극장판과 TV애니메이션간의 작화가 다른 경우가 있어 맘에 드는 스타일이 따로 있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요. 일본 애니메이션의 경우 극장판과 TV애니메이션쪽의 감독이 다르거나 해서 종종 그런 상황이 연출됩니다. 이번 극장판의 경우 스케일이나 배경등은 TV애니메이션에 비해 더 확장되었지만 작화는 TV애니메이션쪽이 더 맘에 드네요. 비슷한 경우가 이누야샤의 극장판인데요. 개인적으로 이누야샤도 TV 애니메이션쪽의 스타일이 더 맘에 들더군요.

유적의 벽에 그려진 남미풍의 벽화로 메시지는.. 글쎄요.


이번 작품도 적당한 선에서 이야기를 마무리되더군요.
친구로 대표되는 '동료'에 대한 이야기와 나루토 특유의 포기를 모르는 성격 등 TV 애니메이션에서 보여지던 나루토의 스타일에 충실한 편입니다. 또 힘에 대한 인간의 탐욕은 화를 부른다는 설정으로 이런 실수를 하지 말라는 교훈적인 메시지도 빼놓지 않고 담고 있고요.
 


엔딩은 이렇게 Cool~ 합니다.

한마디로 TV애니메이션을 재미있게 보고 계신 분이라면 조금은 특별한 느낌으로 감상하실 수 있으니 가벼운 마음으로 보셔도 좋을 것 같다는 거죠. 나루토라면 꼭 보시는 분이라면 벌써 보셨을 것 같구요.


Tag
, , , , ,


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