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김현정의 뉴스쇼 10주년 공개방송 후기... 부조리를 꼬집고 삶을 기록하는 치유의 방송이여, 롱런하라~!!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2008년 5월에 시작해서 어느새 10년을 훌쩍 넘긴 장수(?) 프로그램, 김현정의 뉴스쇼. 정치부터 사회까지 핫이슈부터 놓치면 아쉬울 소소한 이야기까지 끄집어내는 탁월한 인터뷰어 김현정 앵커를 중심으로 정치인부터 일반 시민들까지 하루에도 5~6명씩 인터뷰를 하면서 우리가 사는 세상을 기록해오고 있는데요. 뉴스쇼라고 해서 꼭 딱딱하게 뉴스를 전달할 거라고 생각하시면 오산. 어렵게 느껴졌던 이야기를 대중의 귀높이에 맞춰 풀어내는 게 이 프로그램의 묘미죠. 콘텐츠 비중은 정치 이야기가 좀 더 많긴 하지만, 미친 섭외력으로 다양한 이야기를 풀어내고 있다는 것도 이 프로그램을 추천하고픈 이유고요.


정신없이 돌아가는 세상을 제대로 읽고 싶으신가요? 그럼 일단 들어보세요...


자. 그렇게 CBS FM을 통해 월~금 오전 7시 30분~9시까지 방송되는 이 프로그램이 10년을 기념해 첫 번째 공개방송을 진행했습니다.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제가 거기에 다녀왔기에 글을 써봅니다.@_@b 공개방송은 이화여대 ECC에 있는 삼성홀에서 진행됐는데요. 제 자리는 앞에서 4번째 줄의 가운데 쪽이라서 무대와 아주 가까운 말 그대로 최고의 자리였습니다.@_@b 김현정 앵커도 공개방송은 처음이라고 하셨지만, 저 역시 라디오 공개방송은 이번이 처음이었는데~ 귀로 듣고 눈으로 보고(유튜브로~) 봐왔던 여러 패널들의 너스레를 듣는 재미가 있더라고요.





변상욱 대기자, 권영철 대기자, 김정훈 기자부터 완두콩의 완! 김성완 시사평론가, 노영희, 백성문, 손수호 변호사, 여론조사 코너를 담당하는 리얼미터의 이택수 대표, 정두언 전 의원, 박용진 의원,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등 고정 코너에서 활동하고 있지만, 방송 시간 때문에 못했던 조금은 사적이지만, 김현정 앵커와의 캐미를 확인할 수 있는 소소한 이야기들이 이어졌는데요. 박수를 치고 환호하는 것 말고는 할 수 있는 게 많지 않았지만, 잠시나마 출연진들과 함께 시원하게 수다를 떨고 온 듯 유쾌한 시간이었습니다.^^







출연진들의 얘기만 있었던 건 아니었습니다. '치유'라는 부제를 달고 있는 행사였기에 서울시와 CBS가 함께 전개하는 캠페인 영상을 소개한 건 물론이고 전화 인터뷰 등으로 대중에게 친숙해진 모델 한현민, 대한항공 박창진 전 사무장 등의 게스트와 나눈 뉴스쇼와 그들의 인연에 대한 이야기부터 상담의 달인 이호선 교수가 공개방송 신청 때 사람들이 남겼던 고민 사연들을 유쾌하게 다독여 주기도 했고, 가수 한영애와 김현정의 뉴스쇼 다음 프로그램의 DJ 인 이한철이 이끄는 이한철 밴드가 치열하게 사는 우리 모두를 보듬어줄 노래를 들려주기도 했는데 한마음으로 목청껏 따라 부르다 보니 2시간 30여분 정도 진행된 공개방송이 끝나더군요. 너무 금방 끝난 것 같아 헛헛하면서도 또 라디오로 만나면 된다는 생각으로 돌아왔네요.







...고백하자면 전 아직 김현정의 뉴스쇼의 애청자라고 하긴 좀 그렇습니다.^^ 처음엔 미디어다음 쪽으로 올라오는 개별 기사에 포함되어 있는 클립으로만 듣다가 최근엔 김현정의 뉴스쇼 유튜브 채널에서 꾸준히 듣고 있지만, 그것도 매일 그날그날 듣는 게 아니라 매주말쯤 그 주걸 몰아서 다시 듣는 특이한(?) 청취 패턴을 갖고 있으니까요. 하지만, 현세대 앵커 중 최고 수준의 인터뷰 능력으로 인터뷰이들의 속내를 꺼내고 다독이며 시대를 기록하는 힘은 김현정 앵커와 그와 함께하는 제작진의 탁월함에 지금은 팬이 되었고 앞으로 또 10년, 20년. 이 프로그램이 권력의 부조리를 밝히고 사회의 아픈 곳을 돌아보길 바라는 마음으로 응원하게 됐는데요. 그 응원의 마음이 틀리지 않았다는 걸 확인할 수 있어서 더 뜻깊었던 행사였던 것 같네요.^^ 혹시 아직 이 라디오 프로그램을 듣지 못하셨다면~ 지금이라도 꼭 들어보세요. 분명 저처럼 팬이 되실 겁니다.~@_@/


[관련 링크: cbs.co.kr]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8.09.21 06:53 신고
    저도 듣진 못하고 늘 기사로만 접합니다.
    궁금했던 이야기들.그리고 속 시원한 이야기..
    벌써 10주년이 되었군요.
    오래 오래 게속하길 저도 바래 봅니다.^^
    • 프로필 사진
      2018.09.21 09:12 신고
      네. 어느새 10주년이더라고요.^^ 다음엔 뉴스 사이에 끼어있는 동영상 클립으로라도 들어보세요. 글로 읽는 것보다 더 흥미로우실 거예요~
  • 프로필 사진
    2018.09.21 10:42 신고
    김현정의 뉴스쇼 저도 포털뉴스 기사 형태로 보게 되더군요.
    없어질 줄 알았던, 라디오 채널이 요즘 많이 듣고 보게 됩니다.

    • 프로필 사진
      2018.09.21 12:13 신고
      팟캐스트가 꾸준히 생명력을 갖고 있는 걸 보면... 글이나 소리, 영상 모두 저마다의 영역이 있는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