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두 번째 LG 시그니처 에디션 등장... 지르코늄 세라믹이나 전담 상담원보다는 오리지널 모델이 필요해...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LG전자가 새로운 스마트폰을 선보입니다. 아니 새롭다기보다는 좀 더 품격 있는 시도를 했다고 하는 게 더 나을 것 같습니다. LG 초프리미엄 가전의 정수인 시그니처의 이름을 부여한 LG 시그니처 에디션의 두 번째 모델을 출시하겠다고 발표한 건데요.

 

LG전자의 두 번째 시그니처 에디션... 시그니처 라인다운 오리지널이 필요해...


두 번째 LG 시그니처 에디션은 LG V35를 베이스로 한 300대 한정 모델로 이통 3사가 유통하지 않는 자급제용으로 내놓을 계획이라고 하더군요. 7월 30일부터 2주간 예약 판매 후 실제 판매는 8월 13일에 시작된다고 하는데요. 300대 한정인만큼 가격은 1,999,800원이나 합니다. 70만 원 상당의 B&O 베오플레이 H9i를 제공한다니 가격 면으로는 아주 비싼 건 아니게 됐지만~

 

 

주요 사양으로는 18:9 화면비의 6인치 OLED에 퀄컴 스냅드래곤 845 프로세서, 6GB 램, 256GB 저장 공간, 전면 800만/후면 1,600+1,600만 화소 카메라에 32비트 하이파이 쿼드DAC과 DTS:X 3D 입체음향 등 특유의 강력한 오디오 성능 등을 전면에 내세우고 있는데요. 여기까지는 평이한 부분이고...

 


이 녀석이 기존 LG V35에 비해 유니크한 건 더 커진 저장 공간, 아니 후면을 감싸고 있는 지르코늄 세라믹일지도 모르겠습니다. 흠집이 잘 생기지 않는 높은 내구성을 자랑하는 남다른 소재로 특유의 스타일을 더하고 V35에선 빠진 뱅앤올룹슨의 튜닝을 더해 듣는 즐거움을 더 높였던데요. 고객이 원한다면 가죽 지갑형 케이스와 본체 후면에 각인 서비스도 제공한다고 하더군요. 전담 상담 요원을 별도로 배치할 정도로 A/S에도 신경 썼다고 하고요.

 

 

 

하지만, 세상에서 하나뿐인 나만의 스마트폰이라고 해도 LG 스마트폰의 초프리미엄 전략이 LG 시그니처 에디션에 잘 녹아나고 있는지는 아직 잘 모르겠습니다. 아직 완전히 유니크하기보다는 적당히 유니크하다는 느낌을 떨칠 수가 없어서요. 기존 모델이 있는 상태에서 차별화된 소재와 기능 차이로 어필하는 건 처음부터 한계가 정해져 있는 느낌이라 현재까지 선보인 시그니처 에디션에서 받을 수 있는 특별함은 그리 대단하지 않아서요. 기존 LG 스마트폰과 다른 정말 특화된 시그니처 에디션을 선보이면 더 좋을 텐데...^^ 다음 시그니처 에디션은 지금껏 본 적 없는 오리지널이 되길 바라봅니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8.07.31 14:50 신고
    시그니처 모델이 그래도 수요가 있긴 한가보네요.
    저는 예전에 프라다랑 같이 만든 모델이 참 마음에 들었는데, 한 번더 해줬으면 좋겠네요 ㅎㅎ
    개인적으로 :D
    • 프로필 사진
      2018.07.31 14:53 신고
      고작 300대 밖에 안 파니 수요가 없어도 어느 정도는 팔리겠죠.@_@ 프라다폰 좋았죠~ 스마트폰에서도 그렇게 남다른 아이덴티티를 뽐냈으면 좋겠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18.07.31 16:25 신고
    비싸요...비싸!!!!
    서민들은 쉽게 써보진못하겠네요ㅜㅜLG폰 갠적으로좋아하는데..
    • 프로필 사진
      2018.07.31 16:40 신고
      애초에 서민을 위한 모델은 아니라고 생각하시는 게 맘편해요. 시그니처 라인 가전도 수천 만 원이거든요.^^;;
  • 프로필 사진
    2018.07.31 16:46 신고
    시그니처 에디션...
    솔직히 엘지 기기의 프레그쉽도 그만한 가치가 없다고 까이는데 저건 뭔 무리수일까요.
    어차피 안팔려도 임직원이 살꺼니깐 완판은 당연하지만 뭔가 한방이 없네요.
    만약 삼성이 S라인만 있고 노트가 없다할때, 현재의 노트가 시그니처처럼 나왔으면
    커다란 주목을 받았겠지만, 엘지의 저 폰은 V라인이랑 별다른 차별점이 없네요.
    아예 이전 삼성의 배트멘 콜라보처럼 여러 캐릭터의 콜라보로 나왔으면 몰라도요
    • 프로필 사진
      2018.07.31 17:12 신고
      그래서 저도 아예 독자적인 모델이 나오는 게 더 좋을 것 같아요. 지금껀 말씀하신 것처럼 초프리미엄이란 이미지를 심어주는데는 한계가 명확한 것 같아서요.^^
  • 프로필 사진
    이 폰에 대한 리뷰를 쓰시는분들이 많으시네요!!ㅎㅎㅎㅎ
  • 프로필 사진
    2018.07.31 17:09 신고
    음.. ㅅㅣ그니쳐 초기모델은 잘팔린건지 꾸준히 나오네요
    • 프로필 사진
      2018.07.31 17:16 신고
      첫 시그니처 에디션도 수량이 제한적이었을거라 판매량 자체가 중요한 건 아닐 텐데 그럴수록 더 새로운 모델로 새로운 시도를 했어야 하지 않나 싶네요.
  • 프로필 사진
    2018.07.31 20:56 신고
    헉;; 가격이 ㅎㅎ
    전 언제나 저렴한 폰으로 ^^
  • 프로필 사진
    2018.07.31 21:47 신고
    LG만의 특징이 없는 것 같아요.
    삼성 = 엣지, 펜
    애플 = ios
    샤오미 =가성비
    이런 브랜드 하면 떠오르는 뭔가가 있어야 하는데
    LG는.. ???
    • 프로필 사진
      2018.08.01 08:23 신고
      뭔가 해봤다가 반응이 별로인 것 같으면 바로 움추러드느라 특징을 만들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 같아요.
  • 프로필 사진
    2018.07.31 22:50 신고
    사람들이 말하길 시그니쳐 = 임직원폰 이라는 말이 있더라고요 ㅋㅋ
    사실상 구매하는 사람이 없어서 임직원 반 강매폰이라는 말도 ;;
    • 프로필 사진
      2018.08.01 08:25 신고
      사람들 말이야 좋게 보면 좋게 보이는 데로 비난하고 싶으면 비난하고 싶은데로 만들어 대니 그런가 보다 하는데... 설령 임직원폰이라고 해도 그들이 계속 사줄까 의문이에요.^^
  • 프로필 사진
    2018.07.31 23:12 신고
    개인적으로 고급화보다는.. 대중에 어필하는쪽이 더 좋아보이는데 말이죠
    lg 그램노트북 시리즈의 장점인 가벼움과 얇은, 디자인을 휴대폰라인에 적용하는건 어떨까.. 생각하네요
    • 프로필 사진
      2018.08.01 08:29 신고
      가벼움은 이미 LG가 최고에요.ㅎ V30도 그렇고 V35도 그렇고, 들어보시면 경쟁사 모델보다 가벼워서 놀라실 겁니다. 하지만, 노트북처럼 큰 무게차가 아니다 보니 아는 사람만 그 가벼움을 알고 있죠.ㅎ
  • 프로필 사진
    2018.08.01 05:53 신고
    가격이 억소리 나지만 300대 한정이니 팔리긴 하겠군요
    그런데 뭔가 시그니처폰이라 하기에는..드러난 특별함이 안 보인,ㄴ것 같기도 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8.08.01 12:55 신고
    한방이구 두방이구건... 거런거 만들때 좀 더 고객의 니즈를 고려해서
    더 낫은 제품을 만들었으면 하네요. 왜 에너지를 낭비하는지... 그런 위치도 아닌데... 쩝.
    이미 휴대폰 오디오 음질은 LG룰 많이들 칭찬을 하니 뭐 소기의 목적은 이루었지만... 아직도 갈길이 멀잖아요....
    저도 처음 LG 폰을 사용하고 있는데.. 만족도는... 별로에요. 아주 가끔 이유 없이 성능 저하도 생기고... 특별한 한/두방이 없으면 다음엔 구입하기 곤란할듯 하네요. ㅠㅠ;

    • 프로필 사진
      2018.08.01 13:04 신고
      요즘 나오는 모델은 스로틀링은 좀 적어졌어요. 카메라만 좀 더 개선해주면 좋겠는데... 암튼 말씀하신 것처럼 집중할 때 집중하고, 부족한 거 빨리 채웠으면 좋겠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20.04.07 21:02
    액정부품이없어요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