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뱅앤올룹슨 베오랩 50... 능동적으로 사용자와 공간을 파악해 최적의 음질을 전해준다는 프리미엄 스피커...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럭셔리한 아이템을 꾸준히 선보이며 호사가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뱅앤올룹슨(B&O). 그들이 지난 2015년에 90주년을 기념해 선보인 플래그십 스피커인 베오랩 90(BeoLab 90)을 계승한 베오랩 50(BeoLab 50)을 새롭게 선보였습니다. 출시는 9월 초이니 국내에서 베오랩 50을 만나려면 시간이 조금 더 걸리겠지만, 사실 출시 시기가 문제인 제품은 아니죠. 애초에 가격이 39,170달러(4,500만 원 정도)나 될 정도이니 아무나 살 수 있는 제품이라고 하기 어려우니까요.


뱅앤올룹슨이 새롭게 선보이는 미래지향적인 라우드 스피커, 베오랩 50...



마이크를 이용해 음악을 듣는 장소의 공간적인 특징을 파악해 자동으로 음향 특성을 보정하고 트위터를 제어해 더 나은 음질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 게 요 녀석의 특징인데요. 금속과 목재 등 이질적인 재료를 특유의 감각으로 녹여내 묵직한 스피커를 완성했더군요. 최대 출력은 2,100W로 3개의 10인치 우퍼와 3개의 4인치 미드레인지 드라이버, 0.74인치 트위터 등 모두 7개의 드라이버가 매력적인 사운드를 완성했다는 데 들어보기 전에는 함부로 평가할 수 없겠지만, 어떤 소리를 들려줄지 얼마나 능동적으로 사용자와 공간을 파악해 멋진 소리를 들려줄지 궁금하네요.















[관련 링크: engadget.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