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OEARLY* by 라디오키즈

[맛집 리뷰] 제주를 품은 해산물과 흑돼지의 품격을 따로 또 같이... 산방산 맛집 만복흑돼지 시식기... 본문

N* Life/Gourmet

[맛집 리뷰] 제주를 품은 해산물과 흑돼지의 품격을 따로 또 같이... 산방산 맛집 만복흑돼지 시식기...

라디오키즈 2016.10.27 14:00

제주의 남쪽에 자리 잡고 웅장한 위용을 자랑하는 산방산.

그 산방산을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자리 잡은 산방산 맛집, 만복흑돼지 얘기를 해볼까 합니다.

식당 이름과 위치에서 연상되는 것처럼 제주를 좋아하는 고기 덕후라면 제주란 단어와 함께 가장 먼저 떠올릴 그 제주의 흑돼지를 파는 곳인데요. 식당 내부는 홀과 방이 균형을 이루고 있었고 원목으로 짜여진 인테리어가 따스함을 전하 더군요.


산방산 근처에서 들리기 좋은 제주 흑돼지 맛집~ 만복흑돼지의 맛과 가격은...






산방산을 몇 컷 찍은 후에 기분 좋게 들어선 식당에서 맛본 건 흑돼지 오겹살(200g 2만 원)

두툼하게 나오는 고기가 제주의 풍미를 느끼기에 딱 알맞았습니다. 그전에 깔린 찬은 이런데 이 곳 만의 특별한 거라고 말하긴 어렵지만, 정갈하고 대체로 익숙한 맛이더군요.






그리고 나온 고기를 불판에 올리고 제주 흑돼지와 떼려야 뗄 수 없는 멜젓(멸치젓)을 보글보글 끓이는 사이에 고기를 익혀갑니다. 이건 함께한 일행의 흑돼지 목살(200g 2만 원). 삼겹살류인 오겹살과는 또 다른 맛을 전해주는 녀석이죠.






함께 구워지고 있는 전복과 새우는 돼지껍데기 등과 함께 흑돼지 목살 세트(400g 5만 원)로 나오는 녀석인데 어쩌면 돼지 이상으로 제주다운 메뉴인 해산물을 고기와 함께 맛보고 싶으시다면 주문해 봄직한 메뉴였습니다.







신선한 제주를 고스란히 보여주는 한 상이어서인지 심지어 전복은 살아 있는 체로 나와서 불판 위에서 유명을 달리했는데요. 전복한테는 안 된 일이지만, 신선함을 품은 덕분에 더 쫄깃하고 맛있더군요.ㅎ 





똑같은 돼지고기라도 남다르게 만들어주는 멜젓과 또 전통적인 쌈으로도 즐기는 사이에 새로 추가된다는 찬인 돼지 머리 고기 누른 것도 맛볼 수 있었는데요. 호불호가 나뉘는 비주얼(?) 치곤 맛은 괜찮았습니다. 다른 소스에 찍어 먹어도 좋겠지만, 간도 어느 정도 되어있고 콜라겐 덩어리답게 식감도 남다르니 돼지 머리 고기에 딱히 거부감이 없으시다면 꼭 맛보시길 바랄게요.






이어서 물냉면으로 푸짐했던 저녁 식사를 마무리 지었는데요. 

얇게 채친 무와 오이가 식감을 살려주고 그리 특별할 것 없는 익숙한 재료의 조합이었지만 맛있었고요.

제가 맛을 보진 않았지만, 이 비냉도 맛이 괜찮았을 듯.





그리고 이 집은 특이하게(?) 후식으로 팥빙수를 내주는데요. 

개인적으론 과일을 조금 줄이고 팥을 늘리면 어땠을까 싶은 다소 달달한 맛이었지만, 한 끼를 마무리하는 달콤한 후식의 역할을 하려는 거였을 테죠. 제주에 놀러 가셔서 유명 관광지인 산방산 근처를 찾을 계획이고 흑돼지를 만나고 싶으시다면 찾아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일단 고기 맛이 괜찮거든요.~^^



Tag
, , , , , , , ,


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