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반반 무많이~ 아니고... 본체 절반을 38만개 이상의 레고 블럭으로 장식한 포르쉐 911 RSR...

N* Culture/Hobby

by 라디오키즈 2015. 7. 10. 22:00

본문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여기에서 해보세요.
반응형

1923년 시작되어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자동차 경주대회로 알려진 르망 24시(The 24 Hours of Le Mans).

세계 수준의 경기이니 만큼 경기 자체도 흥미롭겠지만, 올해 대회 현장에선 색다른 자동차를 덤으로 만날 수 있었다고 하네요..


포르쉐 911 RSR의 절반을 가득 채운 38만 개 이상의 레고 블럭들...


주인공은 포르쉐(Porsche) 911 RSR.
물론 평범한 포르쉐는 아닙니다.^^ 외관의 절반을 38만개 이상의 레고 블럭으로 채운 독특한 모델이거든요.

완성도도 꽤 높아서 깔끔한 데칼 표현부터 등고선 같긴 하지만, 곡선을 표현하고자 애쓴 표면 처리까지 흠잡을 때가 없는데요. 물론 절반을 레고로 덮어버렸으니 도로 위를 달릴 수는 없겠지만, 이만하면 시선 강탈자로서의 역할은 잘 수행할 수 있을 듯 하네요.















[관련링크 : Jalopnik.com]


반응형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