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파호이(Pahoj)... 자전거용 유아 시트와 유모차를 동시에 해결하고 싶었던 투인원 아이디어...

본문

반응형

우리나라도 자전거 인구가 늘고 야외로 떠나기 좋은 계절이 찾아오면서 아이와 함께 밖으로 나서는 분들이 많겠지만 막상 자전거와 아이를 함께 생각하면, 또 그 아이가 유아라면 떠오르는 조합이 그리 많지 않으실 듯 한데요. 삼둥이네 일국열차 같은 게 아니라면요.


아이와 함께 자전거와 함께 근교로 나갈 때 함께 하면 좋을 2-in-1 아이템...


또 다른 옵션을 찾고 계시다면 요 녀석은 어떨까요?
우리보다 훨씬 더 자전거를 많이 타고 다니는 스웨덴에서 고안된 투인원 아이템, 파호이(Pahoj).



자전거용 유아 시트와 유모차를 겸하는 독특한 구성을 하고 있는 녀석은 유모차 사이에 자전거에 끼울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는 아이디어로 보통 때는 유모차로 아이를 태우고 다니다가 필요하면 자전거 뒷좌석에 고정해서 이동할 수 있도록 하고 있던데요.





최대 22kg의 아이까지 태울 수 있다고 하니 집 근처 공원에 나간다거나 조금 움직여야 할 때 사용하면 괜찮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안정성에 대한 걱정 때문인지 킥스타터에서 자금 마련에 성공하지는 못했던데요. 기존의 유모차를 완전히 대체하진 못하게 됐지만, 틈새 공략을 위한 시도는 이어지겠죠.^^


[관련링크 : Kickstarter.com]


반응형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