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바이오 폰(VAIO Phone)... 소니에게서 버림받았던 노트북 탕자가 스마트폰을 들고 돌아왔다...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휘청휘청, 가전왕국을 자랑하던 소니의 흔들림은 몇 년간 계속되고 있습니다.
현재 소니가 믿을만한 부분은 카메라를 대표로 하는 광학 기기와 PS4로 대표되는 게임 기기 정도 뿐인데요.
사력을 다하고 있는 스마트폰 사업에서도 아직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 뼈 아플 소니에게 의외의 경쟁자가 출현했습니다.


소니의 스마트폰을 뛰어 넘기엔 무척 힘이 붙여 보이는 보급형 바이오폰...


소니가 팔아치운 PC사업부, 바이오가 본연인 노트북 말고 바이오폰(VAIO Phone)이라는 스마트폰을 꺼내들며 일본 내에서 소니의 엑스페리아와 맞서는 모양새가 된 건데요.





바이오폰의 디자인은 소니의 그것과는 살짝 다르고 오히려 이전의 구글 넥서스폰과 비슷한 느낌인데요.
매우 심플한 디자인에 아로새겨진 바이오 로고의 조합이 제법 예쁩니다.^^ 모델명은 VA-10J. 색상은 블랙 단일로 5인치 HD(1280 x 720) IPS 디스플레이, 1.2GHz 쿼드 코어 프로세서, 2GB 램, 16GB 저장 공간(마이크로SD 지원), 전후면 각 500만/1300만 화소 카메라, 블루투스 4.0, GPS, 2,500mAh 배터리, 안드로이드 5.0 롤리팝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딱 봐도 보급형 스펙~




심지어 일본폰이면 당연한 것 같은 방수 기능도 제외됐고 NFC도 제공하지 않아 사양 만으로 보면 그리 매력적이 않은 모습입니다. 개인 취향이긴 하지만 왠만큼 가성비가 뛰어나지 않다면 구매로까지 이어지기 어려울 것 같은데요. 바이오 브랜드에 대한 향수를 가진 이가 아니라면 더욱 이 녀석에게 매력을 발견하기 어려울 것 같은 느낌.


이쯤되니 첫 모델인 만큼 소니와의 정면 승부 같은 건 고려하지도 않았나보다라는 생각을 하지 않을 수가 없네요~


[관련링크 : bmobile.ne.jp]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