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이곳(1차 주소)에서 해보세요.  [관련 티스토리 공지]

NEOEARLY* by 라디오키즈

안드로이드 웨어, 모바일을 넘어 사용자의 시간과 공간에 깊이 침투하고픈 구글의 야심을 담다... 본문

N* Tech/Device

안드로이드 웨어, 모바일을 넘어 사용자의 시간과 공간에 깊이 침투하고픈 구글의 야심을 담다...

라디오키즈 radiokidz@daum.net 2014. 3. 20. 14:04
반응형

인터넷의 최강자로 시작해  세계 최대의 광고 회사를 거쳐 스마트 디바이스 시장에서 안드로이드와 크롬의 양동 작전을 펼치며 무소불위의 힘을 떨치고 있는 구글. 지금도 충분히 강한 그들이지만 웨어러블을 향한 행보 역시 경쾌하기만 합니다.

남들이 모두 스마트폰을 바라볼 때 이미 안드로이드로 시장을 정벌하고 구글 글래스라는 웨어러블 디바이스로 신천지를 개척하더니... 채여물지는 않았지만 꽃망울을 터트릴 준비를 하고 있던 스마트워치 시장에도 안드로이드 웨어(Android Wear)라는 강력한 한방을 날린거죠.


안드로이드폰의 영광을 이을 구글의 스마트워치 플랫폼...




혼자보다는 연합을 통해 동시 다발적으로 시장을 공략하던 하드웨어 시장 공략 방식은 안드로이드폰때와 마찬가지입니다. 당장 삼성전자, LG전자, 모토로라, HTC, ASUS가 협력사로 참여하기로 했고 조금씩 남다른 스마트워치를 선보이기로 했는데요. LG전자는 네모난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G 워치를 모토로라는 둥근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모토 360의 외형까지 슬쩍 공개하며 스마트워치 시장 활성화를 위해 전력할 것을 알렸더군요.





이 새 스마트워치에 뿌리가 되는 안드로이드 웨어는 새로운 OS는 아닙니다.

기존의 안드로이드를 스마트워치에 맞춰 단순화한 녀석으로 특히 구글이 구글 나우(Google Now)를 통해 선보였던 날씨, 교통 정보, 알림, 여행 정보 등을 사용자의 위치와 시간 정보를 엮어낸 문맥 데이터 안에서 개인화에 초점을 맞춰 풀어낸다는 데 남다른 경쟁력을 보이는데요.




심박, 혈압, 운동량 등 액티비티 트래킹 기능을 대부분 제공하던 기존의 스마트워치의 기능은 물론이고 사용자가 머무는 공간과 시간에 맞춘 개인화된 데이터를 전달해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고 그만큼 이 새로운 스마트워치에 의존하도록 만들어 가겠죠.




일반적으로 사용자는 안드로이드 웨어가 제공하는 서비스를 동작이나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다고 합니다.

어찌보면 기존의 구글 글래스를 손목으로 옮겼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는 부분이지만 각각 사용 씬이 다른데다 스마트 글래스와는 또 다른 스마트워치의 사용성을 고민했을터라 얼마나 유용한 제품이 될지 궁금하긴 하네요. 





앞서 소개한 5개 업체 외에도 전통적인 시계 메이커 파슬을 인텔, 퀄컴, 브로드컴 등도 협력사에 이름을 올리고 있어 구글의 스마트워치 플랫폼에 기댄 다양한 제조사와 단말이 등장할 걸 알렸는데요. 여전히 야심만만한 구글의 행보가 애플 등과 맞부딪치는 2014년이 될지 기대해 보시죠. LG전자와 모토로라 모두 2분기께 안드로이드 웨어에 기반한 첫번째 스마트워치를 출시할테니까요.^^


[관련링크 : Developer.android.com]


반응형
Tag
, , , , , , , , , , , , , , , , , , ,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