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마치 시간 여행자가 된듯 어린 시절의 나와 함께 사진을 찍는 비주얼 아티스트 치노 오츠카...

본문

반응형

어렸을때 찍었던 사진을 재현하는 것들이 인터넷에서 하나의 놀이로 자리잡은지 몇년 됐죠.
예컨대 어렸을때 찍었던 사진 속 장소와 의상, 포즈 등을 성인이 최대한 비슷하게 재현해서 찍는거요. 딱히 저는 그런 시도를 해본적은 없지만 혼자 혹은 가족, 친구들끼리 예전 모습을 재현하는 사진을 올리는 분들이 종종 만날 수 있었는데요.

영국에서 활동하는 일본 출신의 비주얼 아티스트 치노 오츠카(Chino Otsuka)는 그런 사진과 닮은 듯 다르게 사진속 과거의 자신과 만나는 작품을 선보이고 있는데요. 마치 시간 여행자가 어린 자신과 대면하는 듯한 그의 독특한 사진들은 어린 시절 자신이 찍은 사진 위에 성인이 된 자신을 합성하는 식으로 만들어집니다.


뻔하지 않게 어린 시절의 자신과 함께하는 여인...







때로는 어렸을때의 자신과 비슷한 포즈로 또 다른 때는 무심히 어린 시절의 자신과 같은 시간에 공존하는 듯 연출된 그녀의 사진은 기존에 인터넷에서 흔히 만나던 어린 시절을 흉내낸 어른 사진과는 또 다른 느낌을 주는데요. 덕분에 전세계 여러 장소에서 사진전을 개최하기도 했던데 과거의 나와 교감하는 자신 만의 방식을 끌어낸 그녀의 상상력이 흥미롭지 않으신가요?


[관련링크 : Chino.co.uk]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