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NEOEARLY* by 라디오키즈

2014년 애플과의 태블릿 PC 전쟁의 포문을 열다... 삼성전자 갤럭시 탭프로 & 갤럭시 노트프로... 본문

N* Tech/Device

2014년 애플과의 태블릿 PC 전쟁의 포문을 열다... 삼성전자 갤럭시 탭프로 & 갤럭시 노트프로...

라디오키즈 2014. 1. 8. 07:00

예상대로 이번 CES 2014에서 삼성전자의 스마트폰은 튀는 제품이 없습니다.
갤럭시 S4의 부진을 씻을 새로운 모델들은 MWC를 위시로한 삼성 언팩 행사를 통해 공개될 테죠. 대신 이번 전시회의 메인 중 하나는 태블릿 PC인데요. 안드로이드 진영을 이끄는 태블릿 PC의 왕좌답게 경쟁력 있는 제품들을 쏟아냈더군요. 특히 인상적인 건 8인치, 10인치, 12인치 제품을 한꺼번에 쏟아낸 건데요. S펜의 유무에 따라 갤럭시 노트 프로와 갤럭시 탭 프로로 나뉘니 모델 구분 시 참고하시면 좋을 듯 합니다. 그러면 좀 더 구체적으로 각각의 모델을 살펴볼까요?


참으로 많이 닮은 사총사 태블릿 PC 등장... 세계 정복을 목표로...


참. 전반적인 디자인은 다들 비슷합니다.^^
갤럭시 노트 3에서 완성되어 있는 지금의 디자인이 그대로 이어지고 있달까요? 후면의 가죽을 연성한 듯한 플라스틱 커버도 공통적으로 제공되고 있고 펜 디자인도 그대로니까요. 다만 전면 하단의 버튼 구성이 조금 달라졌네요. 메뉴 버튼 대신 멀티태스킹 버튼이 들어갔더라고요.






먼저 살펴볼 녀석은 12.2인치 모델인 갤럭시 노트프로 12.2(Galaxy NotePRO 12.2)갤럭시 탭프로 12.2(Galaxy TabPRO 12.2). 기존의 8인치, 10인치와 궤를 달리하며 좀 더 생산적인 측면에서 방점을 찍은 녀석이랄 수 있죠.






와이파이와 3G 모델은 1.9GHz 엑시노스 5 옥타를 LTE 모델은 2.3GHz 스냅드래곤 800을 프로세서로 사용하며 12.2인치 WQXGA(2560 x 1600) 슈퍼 클리어 LCD 디스플레이, 전후면 각 200만/800만 화소 카메라, 3GB 램, 32/64GB 저장 공간, 와이파이 802.11 a/b/g/n/ac MIMO, USB 3.0, 블루투스 4.0, 마이크로 SD 슬롯, 적외선 포트, 9,500mAh 배터리, 안드로이드 4.4 킷캣 등으로 무장하고 있습니다. 노트프로와 탭프로의 차이는 앞서 말씀드린 S펜. 그만큼의 무게 정도고요.^^

그 다음은 10.1인치 갤럭시 탭프로 10.1(Galaxy TabPRO 10.1).
현재 판매중인 갤럭시 노트 10.1과 짝을 이룰(?) 녀석으로 사양은 12.2인치 모델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이 녀석도 와이파이와 3G 모델은 1.9GHz 엑시노스 5 옥타를 LTE 모델은 2.3GHz 스냅드래곤 800을 프로세서로 사용하며 10.1인치 WQXGA(2560 x 1600) 슈퍼 클리어 LCD 디스플레이, 전후면 각 200만/800만 화소 카메라, 2GB 램, 16/32GB 저장 공간, 와이파이 802.11 a/b/g/n/ac, USB 2.0, 블루투스 4.0, 마이크로 SD 슬롯, 적외선 포트, 8,220mAh 배터리, 안드로이드 4.4 킷캣 등으로 무장하고 있습니다. 탭모델이라서 S펜이 없고 12.2에 비해 조금씩 떨어지는 사양이긴 하지만 무난함 이상이죠.^^

마지막으로 휴대성 덕분에 많은 분들이 눈독을 들이고 있을 8.4인치 모델인 갤럭시 탭프로 8.4(Galaxy TabPRO 8.4).






2.3GHz 스냅드래곤 800 프로세서와 8.4인치 WQXGA(2560 x 1600) 슈퍼 클리어 LCD 디스플레이, 전후면 각 200만/800만 화소 카메라, 2GB 램, 16/32GB 저장 공간, 와이파이 802.11 a/b/g/n/ac, USB 2.0, 블루투스 4.0, 마이크로 SD 슬롯, 적외선 포트, 4,800mAh 배터리, 안드로이드 4.4 킷캣 등으로 무장하고 있습니다.
 


한꺼번에 여러 모델을 선보이면서 다양한 사용자층을 공략해 들어가고자 하는 의지를 보인 삼성전자.
어느새 강력한 안드로이드의 맹주로 자리잡은 만큼 자신감 넘치는 행보라고 생각되는데요. 그동안 스마트폰 시장에서 세계 1위로 올라선데 이어 2014년을 화려한 태블릿 PC의 해로 열고자 하는 의지가 옅보이네요. 일단 국내 커뮤니티 등의 반응도 나쁘지 않으니 제품 출시와 함께 판매량도 끌어올릴 수 있을지 지켜봐야겠네요.^^


스마트폰에서의 아쉬움을 태블릿 PC로 풀어낼 수 있을런지~~ 관건은 아직 미공개인 가격 정도...?!


[관련링크 : Samsungmobilepress.com]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