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맛집 리뷰] 회사옆에 으레 있게 마련인 흔하지 않은 치킨집, 한남동 쿠오코...

N* Life/Gourmet

by 라디오키즈 2012. 10. 19. 14:00

본문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여기에서 해보세요.
반응형

요즘엔 정말 두세집 건너 하나씩 치킨을 팔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님 닭강정이라도.-_-;;
베이비부머의 은퇴와 창업 바람을 이유로 꺼내들지 않더라도 폭발적으로 증가한 프랜차이즈 치킨집의 공세로 참 많은 가게들이 저마다의 조금씩은 다르다며 치킨을 팔고 있는데요.

가끔 집으로 시켜먹을때야 이런 프랜차이즈가 간편하지만 그만큼 익숙해져 버린 맛에 식상한 건 어쩔 수 없더라고요. 그렇게 뻔한 치킨 맛에 질릴때쯤 종종 찾아가는 곳. 아니 가끔 함께 가자며 팀원들에게 끌려가는 곳에 대한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뻔하지 않은 맛이라 더 좋은 곳, 쿠오코...



회사 근처에 하나씩은 있는 프랜차이즈가 아닌 치킨 전문점이랄까요?
아니 저희가 가는 한남 본점 외에 명동쪽에도 가게가 하나 더 있다고는 하니 세미 프랜차이즈 정도 일지도.;; 



암튼 이번에 소개할 곳은 한남동의 으슥한(?) 골목에 자리잡은 치킨전문점 쿠오코(CUOCO)입니다. 이름에 뭔가 사연이 있었던 것 같은데 그것까진 기억나지 않네요. 내부 인테리어는 깔끔하고 따스한 조명이 가득한 평범한 음식점의 그것에 가깝죠.


요런 가게가 대부분 그러하듯 조금은 특색있는 메뉴로 어필하는 곳인데요.
얼마전 저희 일행이 주문했던 건 세가지 맛을 즐길 수 있는 19,000원짜리 스페셜 메뉴였던 걸로 기억합니다만 메뉴명까지는...=_=;;





뭔가 제대로 된 맛집 리뷰의 구성에는 한참 부족하지만 잘 보고 계시죠~
기본으로 놓인 안주를 뽀삭거리며 먹는 와중에 나온 메인 메뉴. 요래조래 맛을 보았습니다. 참고로 가격에 비하면 양이 많지는 않은데요. 치킨이나 그 밑에 깔린 감자칩까지... 그만큼 맛으로 승부하려는 곳이다라고 생각하시면 좋을 듯 합니다.




튀기는 방식과 소스도 나름 차별화된 맛을 자랑하고요.^^
하지만 사실 이곳은 저녁엔 치킨, 점심엔 파스타 메뉴를 선보였던 곳인데 얼마전부터 점심 메뉴가 중단되서 많이 아쉬운 상태거든요. 저녁에 맛보는 치킨도 맛있지만 점심에 만나는 파스타도 훌륭한 곳인지라~~ 




저녁 메뉴의 경우 가격대 성능비, 소위 가성비가 높다고 할 수 없지만 점심의 파스타 메뉴는 가성비가 높아 만족도가 그만큼 높았거든요. 저녁 메뉴인 치킨 얘기와 사진만 올렸지만 마음 한구석에선 쿠오코의 점심 메뉴가 빨리 돌아오길 바라봅니다.(-_- 나만 모른체 벌써 돌아왔으려나?)




혹시 한남동에 들릴 일이 있다면 한번 들러보세요.
익숙한 프랜차이즈 치킨집과는 조금 다른 맛(물론 좋은 쪽으로~)을 경험하실 수 있을 겁니다~>.<


반응형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