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307
Total
42,198,287
관리 메뉴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이곳(1차 주소)에서 해보세요.  [관련 티스토리 공지]

NEOEARLY* by 라디오키즈

텍스트큐브닷컴에 찾아온 변고... 티스토리에 훈풍되나? 본문

N* Tech/IT Service

텍스트큐브닷컴에 찾아온 변고... 티스토리에 훈풍되나?

라디오키즈 radiokidz@daum.net 2010. 5. 3. 08:30
반응형
가희 변고(變故)다.
구글이 인수한바 있는 텍스트큐브닷컴(Textcube.com)이 마찬가지로 오래전 구글에 인수된 블로거닷컴(Blogger.com)과 통합된다는 공지가 사건의 시발이었다. 지난 4월 30일 터져나온 이번 소식은 혹시나 하던 걱정이 현실이 됐다는 점에서 그동안 텍스트큐브닷컴을 지지해오던 블로거들에게 어두운 봄을 맞게한 재앙이 되어 버렸다.


시너지보다는 불안감이 크다...

구글이 텍스트큐브닷컴에 올린 공지에는 둘이 하나가 되어 더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이야기하고 있지만 텍스트큐브닷컴보다 한참 전에 구글에 인수되어 서비스됐음에도 별다른 서비스 개선없이 실망스런 모습만 보이던 블로거닷컴의 모습을 익히 알고 있는 국내 블로거들은 둘의 통합, 특히 블로거닷컴에 텍스트큐브닷컴이 먹히는 형국으로 비춰지면서 기대보다는 실망과 우려를 하고 있다.


글로벌 서비스였던 블로거닷컴이 한국에서만 로컬로 제공되던 텍스트큐브닷컴을 삼킨다는게 어찌보면 당연한 그림이지만 정작 국내에서 텍스트큐브닷컴을 지지하며 부족한 지원 속에서도 애정을 가졌던 이들에겐 배신으로까지 비쳐지는 모습이다.

또 기존 데이터의 온전한 이동이 아니라 일부 기능의 제약 등으로 쌓아온 데이터가 유실될 수도 있다는 얘기가 나오면서 텍스트큐브닷컴 사용자들의 불안감 역시 커지고 있다.

[관련링크 : Blog.textcube.com]


텍스트큐브에는 영향이 없다...

텍스트큐브닷컴과 블로거닷컴이 통합된다는 공지가 나온 직후 오픈소스 커뮤니티인 TNF와 니들웍스가 개발 중인 설치형 블로그툴 텍스트큐브에도 오해성 시선이 쏟아진 모양이다. 텍스트큐브닷컴이 사라지는 것과 마찬가지로 텍스트큐브 자체가 개발을 멈추는게 아니냐 하는 것과 같은...


그래서일까? 5월 1일자로 텍스트큐브는 오해 방지를 위한 공지를 올렸다.
자신들은 텍스트큐브닷컴의 서비스 종료와는 무관하게 앞으로도 계획된 업데이트를 꾸준히 진행하며 텍스트큐브를 개선해나갈 것이니 괜한 걱정은 말아달라는 당부를 담아서.

재밌는 건 그들이 올린 공지의 태그 '뭥미, 우리도 몰랐어요, 지못미'.
구글의 보안이 철저했던 건지 아니면 급작스러운 결정이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어쨌든 TNF와 니들웍스에게도 이번 사건은 커다란 충격으로 다가왔음이 느껴진다.

[관련링크 : Notice.textcube.org]


티스토리 에는 훈풍...?

잘 알려진 것처럼 텍스트큐브닷컴은 티스토리와는 형제 관계다.
태터툴즈를 기반으로 만든 가입형 블로그 티스토리가 다음에 인수된후 텍스트큐브를 기반으로 또 하나의 가입형 블로그 텍스트큐브닷컴이 태어났고 이 역시 구글에 인수되었다가 이제는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됐지만... 둘은 같은 출발점에서 시작했고 같은 데이터 포맷을 공유하고 있어 서로 옮겨다니기 수월하다.

그런만큼 이번 블로거닷컴 통합으로 티스토리로의 역이동이 활발해질 것으로 보인다.
텍스트큐브닷컴의 오픈 이벤트 등으로 텍스트큐브닷컴에 옮겨갔었지만 이젠 타의에 의해 티스토리로 돌아와야 한다는 얘기.

또 다른 대안도 없지는 않다. 일부는 텍스트큐브닷컴이 아닌 설치형 블로그툴인 텍스트큐브 등을 이용해 자신만의 독립형 블로그를 만들고 기존의 데이터를 옮길 것이다. 다만 이 경우 웹호스팅을 비롯해 신경써야 하는 부분이 너무 많고 기술적인 장벽도 존재하는 만큼 제한적일 것 같다.

그 외에 또 다른 블로그 서비스로 옮겨갈수도 있지만 이 역시 이사툴 등이 없다면 개별적으로 글을 옮겨야 하는 번거로운 작업일 뿐 아니라 기존의 틀을 깨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다. 결국 티스토리로의 재귀환이 가장 합리적인 선택이니 당분간 '티스토리로 돌아왔어요'라는 인사말이 블로고스피어에 넘쳐날 듯 하다.


티스토리, 그 이상의 진화를 기대하게 했던 텍스트큐브닷컴의 초라한 몰락.
유튜브 업로드 문제, 안드로이드 게임 마켓에 대한 지지부진한 행보, 거기에 텍스트큐브닷컴 통합의 진행과정이나 방향성을 보면서 구글에게 또 한번 실망감이 찾아왔다. 늘 국내에서 의미있는 행보를 보일것처럼 말은 하지만 여전히 외산 서비스의 한계를 드러내는데 만족하는 구글의 모습에 실망감을 갖는 블로거가 나만은 아닐듯...-_-;;

PS. 텍스트큐브닷컴에서 티스토리로 돌아오고 싶은데 초대장이 없다면 댓글 남겨주시길...

5/4 구글 코리아 메인 노출

반응형
Tag
, , , , , , , , , , , , , ,
5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