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애플이 안만들면 우리가... 도시바의 타블렛 JournE touch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애플의 쇼가 끝났다.
기대하던 녀석들이 등장하지 않으면서 아쉬움을 남긴 한편 그간 은둔했던 스티브 잡스의 등장 만으로도 환호를 끌어내기도 했던 이번 이벤트. 허나 그 사이 애플이 타블렛을 내놓을거라고 흥을 냈던 이들의 바람과는 달리 야속하게도 애플의 타블렛은 등장하지 않았다.

대신이라면 뭐하지만 도시바는 또 다른 타블렛을 내놨는데 말이다.


사진 속 제품은 도시바(Toshiba)가 IFA를 통해 소개한 멀티미디어 타블렛 JournE Touch.

윈도우 CE 6.0에 7인치 크기의 터치 스크린. 거기에 H.264, DivX, WMV 등을 지원하는 멀티미디어 재생 능력, Wi-Fi를 통한 YouTube나 Flickr와 같은 웹 서비스 이용까지 크고 작은 포인트를 가진 제품이다.


두께는 14mm에 무게는 1파운드(450g)이 안된다고 하며 특이한 건 내장 메모리가 1GB 밖에 안된다는 건데 SD 카드로 용량 확장은 가능하니 적당히 아쉬운 수준. 올 4분기에 250유로(446,000원 정도)로 등장할 듯 하다.



아직 타블렛이나 MID 중에서 시장을 이끄는 걸출한 리더가 나오지 않은 상황.
그 상황을 타개해 주리라는 기대를 받았던 애플의 타블렛은 여전히 안개 속인 만큼 도시바와 같은 경쟁자들의 발걸음이 잽싸지지는 않을지. 타블렛 시장을 지켜보는 최근의 재미는 그 정도라 하겠다.

[관련링크 : engadget.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