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OZ Generation과 빛나는 20대... 그리고 장기하

N* Culture/TV

by 라디오키즈 2009. 5. 14. 14:12

본문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여기에서 해보세요.
반응형
LG텔레콤이 최근 그들의 휴대전화 무선 인터넷 서비스인 OZ의 새로운 프로모션인 OZ Generation을 런칭했다.


'We live in OZ'라는 캐치프래이즈와 함께 십대 취향의 젊은 아이돌 스타들을 내세운 이미지 광고다. 반짝이는 젊음의 아이콘 김기범, 이연희, 유승호, 김범 등 남녀 여섯명의 인물이 펼치는 이야기들.

특히 광고 배경으로 깔리는 클래지콰이의 음악은 더 없이 매력적이어서 후속 광고들이 차례로 오픈하면 나름의 반향을 불러 일으킬 듯한데...



다양한 컬러로 젊음과 자유를 표방하는 광고는 이미지 광고로서는 나무랄데 없었지만 묘하게도 이 광고를 보면서 떠오른 인물이 있었으니 다름 아닌 장기하다.

장기하와 얼굴들의 보컬로 홍대 인디씬을 넘어 대중 문화의 핵으로 규정지어진 그.
왜 갑자기 그가 떠올랐을까? 아마 지난번에 봤던 2580 인터뷰에서 그가 밝힌 요즘 젊은이에 대한 생각 때문이었던 것 같다.

TV나 매체들이 그리는 20대는 실제와 다르게 너무 즐거운 사람들로 표현되지만 자신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는 것이었는데 그의 말마따나 88만원 세대를 넘어 대학 등록금 때문에 목을 메는 이들이 속출하는 현실 속에서도 미디어가 그리는 20대는 대체로 그랬던 것 같다. 온갖 총천연색으로 채색된 밝음의 아우라. 미래에 대한 고민도 없이 그저 매일을 사랑 타령 속에서 젊음을 다 허비하는 듯 살아가는 주인공들.

OZ의 광고와 일맥하지 않는가. 아무 고민없이 그저 순간의 자유에 충실하라고 이야기하는 인물들의 모습에서 느껴지는 현실과는 다른 묘한 위화감.



일찌기 싸구려 커피와 같은 장기하의 곡에서 표현된 밝지만은 않은 20대의 정서.
무언가 승자와는 거리가 있는 극적인 우울함이 엿보이는 현실적인 정서. 허나 상업성과 영합한 대중문화는 늘 밝은 분위기를 연출하고 더 많은 걸 소비하도록 부추기곤 한다. 덕분에 대중매체 속 광고 속에서 어두운 모습을 찾기는 쉽지 않다.

그래서 결론이 뭐냐고... 뭐 그렇단 이야기다.
현실 속 우울한 20대. 그 무거운 초상에 대한 푸념을 OZ의 새 광고에 전가하는 게 잘못이란 것도 알고 있고 그런 삐딱한 시선을 걷어낼 만큼 OZ의 새 광고는 매력적이었다.

아마도 난 이미 수면 시간 외에 늘상 노출되고 있는 대중문화가 그리는 젊음에 익숙해져 버렸나보다. 이렇게 두서없는 글을 막 공개할 만큼 부족하기도 하고...

[관련링크 : OZGeneration.com]

반응형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9.05.14 19:53
    장기하.. 처음에는 신선했는데.. 지금은 그냥 그럭저럭인..
    라디오키즈님만 그런가요.. 모두들 너무나 그런 문화에 젖어 버린걸..
    • 프로필 사진
      2009.05.15 10:58 신고
      제가 원래 대중문화에 잘 젖는 타입이랍니다.
      예전에 테스트 해본 것도 그랬었구요.-_-;
      http://www.idsolution.co.kr/test/tribe_info.php?tribe_no=12&view_mode=1
  • 프로필 사진
    2009.05.14 22:55
    장기하의 인터뷰중에 "패배자의 정서"란 말을 기자가 언급하자, 장기하가 발끈하는 모습이 재밌었습니다. 우울함, 패배자. 어느새 우리는 그런 모습을 그렇게 정의하는 우를 범하는게 아닌가 싶더군요. 그리고 그러한 시선은 반대로 승리에 도취된 잘난 사람들의 문화기도 하구요.
    그래서 장기하는 "별일 없이 산다" 에서 하고 싶은 이야기를 했다는 생각도 듭니다. 장기하의 그런 모습도 젊음의 자유의 한단면이 아닐까 싶습니다. 가진건 많아도 자유는 없는 이들보다 훨씬 자유로운지도 모르죠.

    가진자의 문화가 세상을 너무 지배하고 있다는 생각이듭니다. 그리고 그것은 가지지못한자를 은근히 "패배자"로 규정하고 있다고 보입니다. 한번은 그에 관해서 포스팅을 하고 싶었는데.. 귀차니즘에.. ㅋ 아무튼 장기하 만세! 입니다.
    • 프로필 사진
      2009.05.15 11:00 신고
      -_- 안그래도 '별일 없이 산다'듣고 주변에 늘 하고다니는 이야기다 싶었어요. 저도 누가 안부 물으면 대충 그런 답이 자동으로 나가거든요.

      딱히 가진 것도 없고 다른 사람보다 나을것도 없지만 별일 없이는 살게 되더라구요.^^;;
  • 프로필 사진
    2009.05.15 09:54
    이제는 익숙해진듯해요 ^^
  • 프로필 사진
    2009.05.16 16:15
    저야 저런 거 잘 모르지만
    oz 는 호주사람들 부르는 애칭인데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