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세계 최대의 미니어처 왕국...?! Miniatur Wunderland

본문

반응형
독일의 함부르크. 그곳에 있다는 Miniatur Wunderland는 거대한 규모에 아직도 확장을 계속하고 있는 대형 미니어처 전시장이자 관광지다.


전세계를 모두 재구성한 건 아니지만 2001년 독일의 하르츠(Harz)와 남부 독일을 필두로 오스트리아, 함부르크, 스칸디나비아, 미국 등 총 7개의 섹션을 2007년까지 오픈해 관광객들의 발길을 사로 잡고 있으며 2014년까지 프랑스, 이탈리아 등을 추가 오픈할 계획이라고 한다. 개인적으론 아시아까지 확장해줘도 좋을 듯한~~^^

총 제작 시간만 50만 시간이 넘게 걸렸고 870만 유로(167억원 정도)의 제작 비용이 들었다는 미니어처 원더랜드. 아래 사진들을 클릭하면 원본 크기로 볼 수 있다.









각 지역별 특징을 미니어처로 온전히 표현하고 있을 뿐 아니라 시간에 따라 낮과 밤이 바뀌는 등 세밀한 부분에 공을 많이 들였다고 한다. 그 외에도 800대의 기차와 10,000대를 넘는 자동차가 미니어처 세상에서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는데 이 많은 교통수단의 사실적인 움직임을 위해 170대가 넘는 컴퓨터가 이들을 통제하고 있다고 한다. 또 모두 움직이는 건 아니지만 미니어처 월드의 인구는 20만 명을 넘는다고 한다. 관광객이 아닌 미니어처 말이다.



딱히 독일에 갈 일은 없지만... 가게 된다면 한번 쯤 방문해보고 싶은 장소랄까.

개인적으로 모형 기차를 좋아한다거나 그런 자녀들이 있다면 함께 구경가면 좋을 듯한 함부르크의 명소 미니어처 원더랜드. 딸랑 건물만 세워 놓은 국내에 있는 미니어처 테마 파크들과는 비교가 안되는 느낌이다.

[관련링크 :  Miniatur-wunderland.com]

반응형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