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Daum... 올블로그... 그들의 이야기

N* Tech/IT Service

by 라디오키즈 radiokidz@daum.net 2006. 10. 24. 10:29

본문

반응형
어제 전격적으로 발표된 Daum과 올블로그의 제휴와 관련해 이미 많은 포스트들이 올라간 상태여서 새삼스럽게 다시 이야기를 꺼내는게 조금 그렇지만 한번 더 이야기해보기로 하자.


올블로그...

올블로그에게 이번 제휴가 얼마나 큰 의미였을까?

사실 올블로그에게 포털과의 제휴가 그리 낯선 것이 아니다. 이미 엠파스, 네이트 등 다수의 포털 등과 제휴를 맺은 전례가 있기 때문이다. 덕분에 올블로그에 올라간 글들이 엠파스에서 검색 되거나 반대로 이글루스, 페이퍼 등에서 포스트를 발행하면서 올블로그로 '내보내기'를 하면 간단히 올블로그에 노출시킬 수 있는 등의 가시적인 제휴를 진행해온 것이다.

그렇다면 이번 Daum과의 제휴는 기존과 무슨 차이가 있을까?
일단 보도 자료로만 본다면 Daum과 올블로그의 제휴는 타 포털과의 제휴에 비해 좀 더 규모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 '서비스와 마케팅에 관한 전략적 제휴'라는 타이틀부터 실제 제휴의 폭도 큰 편이다. 이번 제휴의 내용을 좀 더 살펴보면 '내보내기' 서비스를 통해 Daum과 올블로그에 동시 포스트를 게재하거나 이렇게 게재한 내용을 'Daum 검색을 통해 손쉽게 검색'할 수 있도록 연동한다고 하며 올블로그 회원이 Daum의 블로거 기자단으로 활동할 수 있다거나 Daum이 개발할 신규 서비스에 올블로그의 태그를 활용한다는 등의 세부적인 부분에서도 제휴의 폭이 크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어찌보면 온전히 올블로그가 구축해 온 것을 내어주는 듯한 느낌을 받는 블로거도 있겠지만 본시 제휴란 양쪽의 이익이 합치되는 선에서 맺어지는 법. 이러한 콘텐트를 넘겨주면서 올블로그는 Daum으로부터 그만큼의 실익을 얻을 것이고 다른 한편으로는 Daum을 통해 올블로그 회원들의 활동을 더 독려할 수 있을 것이다. 결국 서로 Win-Win이 되기 위한 포석이 깔려있는 제휴라는 이야기다.

물론 벌써부터 올블로그의 순수성이 포털을 이용하는 다수의 누리꾼에 의해 파괴될 것을 걱정하는 블로거들도 있지만 이 부분도 모르긴해도 올블로그 사용자의 선택에 따라 Daum쪽에 노출할 것인지 말것인지를 결정할 수 있을 것이기 때문에 최소한의 안전장치는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Daum...

이번 제휴의 중심에는 역시 Daum이 있다.
앞에서 설명했던 것처럼 Daum이 욕심내는 콘텐트는 온전히 올블로그가 제공하는 것이지만 올블로그의 콘텐트를 통해 자사 서비스의 큰 그림을 바꿔나갈 것은 역시 Daum이기 때문이다.

Daum의 요즘 모습은 온전히 UCC에 올인한 것 같다.
하다못해 Daum의 캐치프레이즈도 '다음 세상의 처음'에서 '우리들의 UCC세상'으로 바꾼 그들이다. 동영상 기반의 UCC 콘텐트는 이미 국내 수위를 달리고 있고 얼마전 Daum 동영상이라는 서비스를 런칭하면서 블로그와 카페, TV팟 등 Daum안에 나뉘어 있던 동영상 UCC를 한곳으로 모아 활용도를 더 높여가고 있지만 동영상 UCC가 주목받으면서 Daum의 또 다른 고민도 깊어가지 않았을까하는 생각이 든다.

동영상 UCC가 현재 인터넷 업계의 화두인 건 맞지만 동영상 만이 UCC의 전부는 아니다.
사용자들이 작성한 글, 이미지, 동영상 모두가 훌륭한 UCC가 될 수 있는 것이다. 이처럼 양질의 UCC를 제공할 곳이 있다면 Daum으로서는 그걸 마다할 이유가 없고 그런 그들에게 펌이 아닌 블로거가 직접 작성한 내용을 담고 있는 올블로그의 콘텐트는 매력적이었을 것이다.(상대적으로 포털의 블로그들은 펌으로 점철되어 있는 것이 사실이다.)

이미 미디어 Daum을 통해 블로거 기자단을 운영하면서 1인 미디어 블로그를 적극적으로 끌어안았던 Daum이고 보면 올블로그 콘텐트의 매력은 더 높았을지도 모르겠다. 어쨋든 최근 UCC에 올인하고 있는 Daum과 올블로그가 손을 잡았다는 건 특별한 사건이라기 보다는 자연스러운 방향성이었다고 생각한다. 여기에 또 하나 Daum과 태터툴즈의 티스토리 정도가 있다. Daum이 티스토리에서 기대하는 것도 올블로그의 그것과 크게 다르지 않다고 생각된다. 한마디로 양질의 UCC를 공급받을 수 있는 UCC공장을 새로 마련하려는 노력이 깔려있는 것이다.


올블로그에 모인 양질의 콘텐트를 활용하겠다는 Daum과 자사의 콘텐트를 통해 꾸준히 포털들과 제휴를 맺으며 그 영향력을 확대해나가고 있는 올블로그의 만남은 인수가 아닌 포괄적 제휴로 마무리되었다. 어쨋든 이번 제휴가 보여줄 큰 그림을 기대하게 되는 건하는 건 올블로그 회원이면서 티스토리를 사용하는 포털 Daum을 이용하는 한 명의 평범한 누리꾼이기 때문이 아닐까라는 생각이 든다.

PS. 최근 Daum의 행보는 마구잡이로 경쟁업체를 사들여 덩치를 키워가는 모 업체와 미묘한 대비를 이루는 듯 하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