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Live Messenger와 Yahoo! Messenger... 호환...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Microsoft의 Live Messenger와 Yahoo!의 Yahoo! Messenger가 드디어 호환을 발표했다. 물론 아직은 기사로만 전해졌으며 실제 호환 프로그램이 제공되지는 않고 있다.

그나마 Live Messenger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ideas.live.com에는 특별한 언급이 없으며(미국쪽 사이트에는 뭔가 있을지도...) Yahoo! Messenger의 공식 사이트인 messenger.yahoo.com에만 간단하게 '커밍순~'이라고 안내하고 있을 뿐이다.

두 업체는 이미 작년에 이런 호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공언했었고 현재 그 내용을 지켜나가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국내에는 Yahoo! Messenger의 사용자가 많지 않을 것 같아 당장 편리함을 느낄 사람은 많지 않을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이런 호환 노력이 계속되기를 메신저 사용자의 한사람으로써 꼭 업계에 당부하고 싶다.

부팅과 함께 Live Messenger와 네이트온이 실행되는데 비슷한 성격에 비슷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을 두개나 띄워놓고 있자니 가끔은 낭비라는 생각도 하게 된다. 물론 각 업체는 서로의 차별성을 부각시키고 싶어하지만..-_- 이용자로서는 다만 해당 메신저를 사용하는 사람과 연락을 하기 위해 두 개를 실행하고 있을 뿐이다.

확~ 한쪽으로 무게중심을 옮기라고들 하지만 강제로 새로운 곳으로 이전하라고 종용하는 타입이 아니다보니 내가 조금 불편하면 된다라고 생각하며 참고 있지만 애초에 메신저 차원에서 타 메신저와 대화나 파일전송만 호환된다고 해도 얼마나 편리할까.

난 여전히 초기 네이트온 메신저가 성공하게된 이유 중 하나가 MSN Messenger와의 호환 때문이었다고 본다. 당시 네이트온에서는 MSN Messenger 사용자와 대화가 가능했고 이런 점이 상당히 편리했기 때문이다. 물론 일방적으로 당해야(?)했던 Microsoft가 호환을 하지 못하게 함으로서 이런 행복한 시절은 마감해야 했지만 지금도 메신저 두개로 씨름하다보면 그 시절이 그리워진다.

이처럼 메신저가 호환되면 단순히 프로그램을 하나만 사용하면 된다는 장점 이상의 심리적인 편리함을 느끼게 된다. 이번 Yahoo!와 Microsoft의 제휴가 다른 업체들로 번질지는 모르겠지만 조금씩 더 많이 호환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본다. 물론 해외 업체끼리만이 아닌 국내 업체와의 호환도...


참... 두 업체의 제휴 소식과 함께 얼마전 외신으로 전해졌던 Microsoft가 Google과의 경쟁에서 승리하려면 Yahoo!를 인수해야 한다는 주장이 떠오른다. 메신저 호환 이후 정말 Yahoo!를 확~ 사버리는 것 아닐까.^^ 흠... 역시 인수 가능성은 아직 낮으려나...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