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라이트 소이 테이블 램프&펜던트 라이트, 일회용으로 버려지는 붕어간장 조명에 담은 친환경이라는 불빛...

본문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반응형

평범한 우리의 일상이 디자이너에겐 특별하게 다가가는 것 같다는 생각을 할 때가 있는데~ 요 제품이 딱 그래 보이네요.^^ 초밥집에서 배달을 시켰을 때 종종 만나게 되는 이 작은 붕어간장(-_-^ 정확한 명칭인지는 잘 모르겠...)이 멀리 호주 시드니에서는 전등으로 다시 태어났다고 하니. 디자이너들의 남다른 감성은 알다가도 모르겠네요.

 

일회용으로 버려졌던 붕어간장에서 영감을 얻었다는 조명 세트, 라이트 조이...


오스트레일리아의 디자인 스튜디오 헬리오그라프(Heliograf)가 선보인 붕어간장 전등의 이름은 라이트 소이(Light Soy). 빛나는 간장 정도로 해석할 수 있을 텐데 친숙한 생김새를 따라한 것에 그치지 않고 바다를 오염시키는 플라스틱 폐기물을 다시 보자는 의미까지 담았다고 하더군요. 잘 아시겠지만, 배달 음식과 함께 오는 이런 붕어 간장은 한 번만 쓰이고 바로 버려지고, 폐기된 후 세상을 오염시킵니다. 편리하다는 이유로 사용되고 버려지는 붕어들.

 

 


헬리오그라프는 그렇게 이 익숙한 디자인을 소비자들이 보고 빵 터지는 데서 그치지 않고 평소 신경 쓰지 않고 써왔던 일회용품에 대해 돌아보자는 메시지까지 전하고 있는데요. 판매 수익 일부도 바다를 정화하고 환경을 교육하는 사업에 기부된다고 합니다. 현재 할인 가격으로 420호주달러(34만 원 정도)던데 책상 위에 놓는 라이트 소이 테이블 램프(Light Soy Table Lamp)와 전구처럼 쓰는 라이트 소이 펜던트 라이트(Light Soy Pendant Light)의 두 가지. 이 큼지막한(?) 붕어 간장이 환경에 대한 대중의 관심에 불을 켤 수 있을까요?

 


 

Light Soy | Glass Lamp Inspired By Soy Sauce Fish | Heliograf

Glass lamp inspired by the iconic soy sauce fish packet. Available as a portable Table Lamp, or Pendant Light.

heliograf.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