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이곳(1차 주소)에서 해보세요.  [관련 티스토리 공지]

NEOEARLY* by 라디오키즈

[블로거 발표회] 세컨드 스크린, 전문가 모드 등 낯선 기능을 더한 LG전자의 새 프리미엄폰 V10... 본문

N* Tech/Device

[블로거 발표회] 세컨드 스크린, 전문가 모드 등 낯선 기능을 더한 LG전자의 새 프리미엄폰 V10...

라디오키즈 radiokidz@daum.net 2015. 10. 2. 06:00
반응형

"V와 G는 다른 라인으로 소비자들이 구분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LG전자가 하반기 프리미엄 라인으로 선보인 V10을 블로거들에게 공개하던 날.
기존의 프리미엄 라인인 G 시리즈와 V 시리즈는 각각의 차별화를 위해 다른 길을 갈 것임을 선언했는데요.

어드벤쳐에서 따왔다는 V에 10점 만점에서 따왔다는 10을 결합한 어딘지 쉽게 수긍되지 않는 네이밍의 요 스마트폰이 기존의 G 시리즈와 어떤 차별화를 보여줄지에 관심이 갔는데요.


LG전자의 새로운 프리미엄 스마트폰 V10을 만져보니... 그 첫 느낌은...


현장에서 만난 V10은 기존의 LG 스마트폰이 보여주던 후면 버튼이나 노크 코드 같은 DNA는 유지하면서도 디자인부터 여러 특화 기능들까지 G 시리즈와는 또 다른 면모를 보이는데요. 심플하게 떨어지는 전면보다는 스테인리스를 적용한 측면의 듀라 가드와 실리콘을 사용한 후면의 듀라 스킨이 전하는 느낌이 새롭습니다. 디자인 자체는 취향의 영역이니 평가는 나뉘겠지만, 차별화라는 꼭지를 위해 이어가는 시도들이 V10에서도 읽히는 느낌이더군요.






V10의 전면 상단에는 세컨드 스크린이라는 이름의 두번째 화면이 있는데요.
세계 최초라는 타이틀이 아니더라도 특이한 위치에 특이하게 자리하고 있는 이 두번째 창은 꽤 익숙한 기능들을 수행합니다. 특정 앱을 실행하는 단축키로 쓸 수 있고 날씨나 배터리 상태,알림창의 역할을 하는 식인데요. 첫 느낌은 왜 이런 스크린을 이 위치에 넣었을까 하는 거였지만, 이런 건 실제로 써봐야 그 맛을 아는 부분이니 좀 더 지켜보는 것으로...










전면에는 또 하나의 특징이 있는데 바로 일반 화각과 광각의 두 가지 화각을 지원하는 전면 듀얼 카메라.

80도와 120도를 오가는 화각으로 셀카 찍는 재미와 만족도를 높이겠다는 계획 같지만, 저는 딱히 셀카를 찍지 않는지라... 카메라 관련 기능의 개선은 비디오 촬영 시 전문가 모드를 활용할 수 있도록 진화했다는 부분에서도 눈에 띄는데요. G4에서 강력한 수동 촬영 모드로  사진 찍는 재미를 살리더니 V10은 비디오 촬영 시 전문가 모드를 지원하게 됐고, 스마트폰으로 사진과 동영상을 모두 찍는다시는 꽤 많은 이들에게 끌리는 변신이 아닐까 싶은데요. 동영상 촬영 시 흔들림 보정은 물론 셔터 스피드 , 화이트 밸런스 등 변신에 또 변신~ 그리고 32비트 하이파이 사운드를 본격 지원하겠다고 선언한 부분도 스마트폰으로 음악을 듣는 분들에겐 꽤 유용한 포인트가 될 것같더군요. 










물론 그런 변신의 끝에서 소비자에게 선택을 받을 수 있느냐라는 숙제를 V10이 잘 해쳐나갈 수 있을지 현재는 반반 정도인 것 같습니다. 꽤 신경 썼을 70만원 후반대의 가격까지는 나름 경쟁력을 챙긴 듯 하지만, 단통법이 시장을 얼려버린 상황에서 낯섦을 잔뜩 품은 새로운 기능들과 개선점이 대중의 마음을 흔들 수 있느냐는 별개의 얘기니까요. 그럼에도 대화면폰을 선호하는 이들과 멀티미디어, 사진/동영상 촬영을 스마트폰에 의존하는 이들에게 V10은 괜찮은 선택이 될 것 같은데요. 이후 자세한 리뷰로 다시 찾아뵙겠습니다.^^


[관련링크 : LGmobile.co.kr]


반응형
Tag
, , , , , , , , ,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