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이곳(1차 주소)에서 해보세요.  [관련 티스토리 공지]

NEOEARLY* by 라디오키즈

[G4 리뷰] 매력적인 스마트폰 카메라란 이런 것... 전문가 모드로 무장한 LG G4의 최강 카메라... 본문

N* Tech/Device

[G4 리뷰] 매력적인 스마트폰 카메라란 이런 것... 전문가 모드로 무장한 LG G4의 최강 카메라...

라디오키즈 radiokidz@daum.net 2015. 5. 8. 06:00

"자꾸 찍게 된다.
 밤에 더 자주 찍어보게 된다."


네. LG G4라는 '카메라'를 들고 다니는 요즘의 제 이야기입니다.
스마트폰 카메라가 컴팩트 카메라를 밀어내고 일상의 순간을 담는 스냅샷용으로 굳어진지 꽤 시간이 흘렀지만, 전 RX100 II라는 컴팩트 카메라에 여전히 의존하고 있었는데요. 카메라 하나는 똑 뿌러지는 G4를 쓰면서 스냅샷은 정말 이 녀석에게 물려줘도 되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네요.



G4의 카메라는 여타의 스마트폰 카메라 중에서도 군계일학이랄 정도로 튀는 가능성을 품고 있습니다.

주먹을 쥐었다 펴는 걸로 예쁜 셀피를 만들어주는 제스처 샷과 주먹 쥐는 자세를 두번 반복하면 4장의 셀피가 연사로 촬영되는 제스처 인터벌 샷 같은 편의 기능으로 무장해 활용성을 높인 전면 800만 화소 카메라는 국산 스마트폰 중 단연 최고 수준이고, 후면 카메라는 1,600만 화소인데요. 1,600만 화소라는 게 중요한 게 아니라 F/1.8의 밝은 조리개를 탑재했다는 게 요 녀석의 포인트.


인상적인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LG G4 카메라, 찍는 족족 멋스런 작품을 보여주다...



F/1.8의 밝은 조리개를 단 스마트폰 카메라는 LG G4가 국내 최초일 뿐 아니라 그만큼 탁월한 품질을 보여주는데요.

카메라에 그리 해박하지 않은 제게도 F/1.8 조리개는 특별하게 다가왔는데요. 카메라에 대해서 관심이 있다면 아시겠지만, 조리개 숫자가 낮을수록 더 많은 빛을 받아들일 수 있기에 화사한 사진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G 시리즈 만의 자랑인 레이저 오토 포커스와 함께 OIS 2.0으로 판올림하면서 힘을 보탰는데요.

가장 빠른 AF로 정평이 나있는 레이저 오토 포커스와 함께 스마트폰 카메라의 만족도를 극적으로 끌어올린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인 OIS가 기존의 상하좌우 외에 전후로의 떨림까지 보정해 사용성을 극대화하고 있는 건데요.

이 외에도 컬러 스펙트럼 센서라는 녀석도 G4의 카메라를 돕는데요.
후면 카메라 옆, LED 플래시 아래에 자리잡고 있는 컬러 스펙트럼 센서는 G4의 특별한 눈이 되어 주변 상황에 따른 색의 왜곡을 최소화해 사물 본연의 색감을 담을 수 있도록 했다고 하던데 결과물의 색감이 기존 제품에 비해 꽤 마음에 드는 것도 아마 이 녀석의 활약 덕분이 아닌가 싶네요.



요건 심플 모드~


두번째는 일반 모드~


마지막은 풀스펙인 전문가 모드~


G4의 카메라가 이렇게 진일보한 만큼 전반적인 카메라 UX도 새로워졌는데요.
기존의 G3 카메라의 최고 매력이었던 터치하면 찍히는 심플 모드와 파노라마, 듀얼 카메라 등의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일반 모드, 그리고 스마트폰에서 이렇게 상세한 수동 기능을 지원한 적이 있었나 싶은 전문가 모드를 지원하는데요.


전문가 모드는 색 온도(White Balance)는 물론 노출, 감도(ISO), 셔터 속도, 매뉴얼 포커스(MF) 등을 입맛대로 설정할 수 있도록 했을 뿐 아니라 JPG 외에도 로우파일(DNG)로 까지 결과물을 저장해 이후 라이트룸 같은 사진 보정 프로그램으로 더 멋진 사진으로 후보정까지 가능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찍은 사진들 올려봅니다. 모두 리사이징만 했어요~
삼각대 아닌 손각대랑 손 대신 발로 찍은 사진들이지만, 전문가 모드 및 일반, 심플 모드를 오가며 촬영한 사진들 올려 볼게요. 스마트폰 카메라라는 걸 감안하면 꽤 멋지 않나요? 아니면 말구요. 제 실력이 형편 없는 탓이죠.















아무튼 장노출 사진까지 스마트폰으로 찍다니~ 제겐 새로운 경험이었는데요.

...하지만 그런 가능성을 가진 녀석이지만, 전 역시 심플 모드가 좋더라고요. 그 흔한 DSLR보다 컴팩트 카메라 하나 들고 다니면서 오토 모드로 촬영하는 저인지라 G4의 전문가 모드만해도 과하더라고요. 아니 과하다기 보다는 심플 모드로도 잘 찍히니 굳이 하나하나 옵션을 건드려가며 찍지 않아도 충분히 만족했다 정도로 정리하기로 하죠.^^;;





사용 기간이 아직 짧고 제한된 피사체나 배경을 오가는 직장인의 삶인지라 아직 경험이 더 필요할 것 같기는 하지만, LG G4의 카메라는 확실히 뛰어났습니다. 폰아레나 등의 해외 사이트에서 호평을 받았다는 이야기가 괜히 나온 게 아니라는 게 피부로 느껴질 정도로 낮이나 밤이나 꽤 마음에 드는 사진들을 뽑아내 주네요. 그러니 카메라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면 전문가 모드를 저처럼 관련 지식이 얕다면 심플 모드로 즐겁게 즐기세요. 믿고 찍는 만큼 좋은 사진을 전해줄 거에요~^^




마지막으로 G4 관련 이벤트 두 가지를 소개해 봅니다.
하나는 페이스북 친구에게 오중석, 콜비 브라운의 사진을 공유하는 이벤트고, 다른 하나는 인스타그램에 #IwantG4라는 글씨를 담은 인증샷을 찍어 보내는 건데요. 둘 다 G4가 경품으로 걸려 있으니 고고씽~



[관련링크 : LGmobile.co.kr]


Tag
, , , , , , , , , , , , , ,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