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악마는 프라다를 입고 프라다는 자동차를 신었다... 2012년 프라다 신상...

본문

반응형

소설과 영화 모두 성공하며 패션을 모르던 이들에게도 회자되는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헌데 프라다의 2012년 스프링 컬렉션을 보니 그들은 자동차를 입은 것 같은 모습이네요. 올 신상으로 내놓은 하이힐과 스틸레토힐의 디자인에 과거 자동차 왕국 미국을 주름잡던 클래식카의 디테일들을 살려 독특한 모습을 하고 있거든요.


머슬카에서 끌어온 강렬한 디테일...



다소 기괴한 느낌까지 드는지라 대중, 특히 여심을 이끌어 낼 수 있을지 걱정이 되기도 하지만 디자인 업계에는 끊임없는 차별화와 새로운 시도가 필요한만큼 이 신상 중에서도 히트작은 나오지 않을까 조심스레 추측해 봅니다.


그런데 프라다의 디자인이라고 하면 좀 더 간결하고 베이직하지 않았나요?
이 녀석들은 워낙 유니크해서~ 가격이 얼마나 될지도 궁금하네요.

[관련링크 : Hungeree.com]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