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로그인 유지가 안 돼서 구독하기댓글 쓰기가 안 된다면 이곳(1차 주소)에서 해보세요.  [관련 티스토리 공지]

NEOEARLY* by 라디오키즈

아늑한 집을 꿈꾸는 컨테이너 하우스의 변신... Containers of Hope... 본문

N* Culture/Design

아늑한 집을 꿈꾸는 컨테이너 하우스의 변신... Containers of Hope...

라디오키즈 radiokidz@daum.net 2011. 7. 14. 14:00

요즘 땅콩 주택이 화제죠.
주택 한채를 지을 땅 위에 작은 집 두채를 함께 지어 적은 비용으로도 마당이 딸린 집을 지을 수 있다는게 땅콩 주택의 장점이고 아파트 생활에 지친 현대인에게 어필하고 있는데요.


그보다 훨씬 저렴한 가격에 멋스런 집을 짓는 사람들이 있네요.
이 주택의 재료는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컨테이너입니다. 컨네이너라고 하면 불에도 잘타고 보온성도 낮아 주택으로서는 좋지 않다고 알고 있지만 위안을 삼을 수 있는 건 이 집이 코스타리카에 있어 추위 걱정이 덜하다는 것 정도일까요?





하지만 그런 단점 속에서도 처음엔 참 허름한 컨테이너들이었음에도 막상 꾸며놓으니 멋지네요. 건축비는 4만 달러(4,200만원 정도)가 들었다고 하는데요. 완성된 모습은 잘 꾸며 놓은 별장이나 펜션마냥 멋지네요.





서울이란 비싼 도시에서 내 몸을 뉘일 공간을 마련하려면 드는 비용이 워낙 엄청나다보니 개인적으로는 우리나라에도 이런 컨테이너 하우스를 깔끔하게 짓고 살면 좋겠다 싶지만 그 전에 많은 걸 생각해야 하는거겠죠.^^;; 앞서 말한 것처럼 컨테이너라서 취약한 부분도 많을테고요.

[관련링크 : archdaily.com]

Tag
, , , , ,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