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NEOEARLY* by 라디오키즈

[EGG 리뷰] 내 손안의 WiBro를 꿈꾸는 달걀하나... 에그(egg) 본문

N* Tech/Device

[EGG 리뷰] 내 손안의 WiBro를 꿈꾸는 달걀하나... 에그(egg)

라디오키즈 2009.05.13 14:03
체험단으로 활동하게 되면서 받아든 작은 상자가 하나... 제법 공을 들인 포장이다.



KT의 WiBro 서비스와 연계해 Wi-Fi 무선 인터넷을 즐길 수 있는 제품 egg(KWI-B2200).
인터브로가 내놓은 이 제품은 WiBro가 되는 곳이라면 어디서든 Wi-Fi와 연동해 스마트폰이나 노트북, 게임기 등으로 무선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다.


초 단순 구성... egg는 단순하다.


egg는 구성품이라고 할 것도 없을 정도로 단순한 구성이다.
그도 그럴게 단순한 기능과 크기가 작다는 것 하나하나가 이 녀석의 매력이기 때문이다.


egg 본체와 전용 충전기가 구성품의 전체. 그 외에 사용 설명서와 퀵 가이드 등이 함께 들어있다.

참고로 전용 충전기는 24핀이긴 하지만 휴대전화에서 사용하면 안된다.
반대로 휴대전화용 TTA 충전기로 egg를 충전하는 건 가능하다고 하니 급할땐 그 녀석을 활용해도 될 것 같다.



조약돌 같던 egg의 모습...


한 손에 올라갈 정도로 egg는 자그마한 크기다. 흡사 마우스 같달까.
그리고보니 혹자는 egg의 디자인이 Apple의 마우스와 닮았다고 평하기도 했는데 전반적인 둥근 윤곽은 비슷한 느낌이긴 하다. 아마 KT, Apple과 MOU를 체결한 인터브로가 Apple에 최적화된 형태를 택한 듯.


한쪽엔 이렇게 WiBro와 Wi-Fi의 상태, 전원/배터리 상태 표시등이 자리하고 있으며 각각의 상태는 불빛으로 표시된다. 이를테면 신호의 강도나 배터리의 정도를 표시한다는 것.

WiBro 강도는 노란색과 녹색으로 총 다섯 단계로 표시되며 배터리 상태는 적색, 노란색, 녹색으로 표시된다. Wi-Fi는 오직 녹색으로만 표시된다. 연결중인지만 표시되니.^^



반대편에는 휴대전화의 USIM과 마찬가지인 UICC라는 인증칩이 들어가며 24핀 충전 포트가 준비되어 있다.


바닥에는 책상 등에서 미끄러지 않도록 지지대와 전원 버튼, 리셋 버튼 등이 자리하고 있다. 물론 발열을 위한 타공들도 촘촘히 자리하고 있다.


동영상으로 다시 한번~~

자, 그럼 마지막으로 egg의 전체적인 외형을 훑어낸 동영상 리뷰를 만나보시길.



이리 뒤집고 저리 눕혀봐도 역시 자그마한 크기에 둥근 외형, 뽀얀 색상은 Apple의 MacBook 등과 잘 어울릴 것 같다. 뭐 꼭 그렇다고 다른 제품들과는 어울리지 않는다거나 하진 않겠지만...^^

다만 전면에 붙어있는 안내처럼 WiBro 사용시에는 보안 설정을 필히 해두시길. 누구나 접속할 수 있다면 정액제로 묶여있는 데이터는 모두 날아갈 수도 있다.

[관련링크 : KTWiBro.com]

Tag
, , , , , , , , , , , , , ,


2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