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NEOEARLY* by 라디오키즈

부드럽게 밀리는 느낌... 소가죽 마우스패드 Early PAD II 본문

N* Culture/Design

부드럽게 밀리는 느낌... 소가죽 마우스패드 Early PAD II

라디오키즈 2008. 9. 12. 13:07
이번에 소개할 아이템은 우연찮게 얼리어답터 주최의 간담회에서 얻은 마우스 패드로 Early PAD II라는 이름의 제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천연 소가죽 재질의 비싼~~ 그러나 퀄리티 있는 제품으로 일단 케이스에서부터 '난 보통내기가 아니야'라고 말하듯 얼리어답터의 캐릭터 얼리로봇을 내세워 깜찍함과 함께 색다른 감각을 보여주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케이스 안에는 '역시나' 마우스 패드가 들어 있었는데... 이 마우스 패드를 감싸고 있는 파우치의 고급스러움은 또 한번 눈길을 끈다. 부드럽고 매끄러운 파우치의 표면은 혹시나 먼지가 묻으면 어쩌나하는 괜한...-_- 걱정까지 하게 할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쫙 달라붙는 파우치에서 힘겹게(?) 꺼낸 완전히 모습을 드러낸 Early PAD II다.
천연 가죽 패드의 바깥을 따라 빨간색으로 방점을 찍고 있는 스티치 처리로 검은색과 붉은색의 예사롭지 않은 조화를 연출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각각 세로나 가로로 놓고 써도 어색하지 않게 배치한 로고 등 여러모로 신경을 쓴 티가 톡톡히 나는 제품이었다.

실 사용감도 무척이나 부드러워서 손에 쥔 마우스가 물흐르듯 패드 위를 누볐는데 전반적으로 매우 만족스러웠다. 다만 얼리어답터에서 판매 되는 가격이 39,000원으로 그리 호락호락한 것 같지는 않다.^^

[관련링크 : Earlyadopter.co.kr]

1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