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PlayStation3의 마지막 이슈...?! 전력 소비량

본문

반응형

PlayStation 3의 발매가 일본 11월 11일, 미국 11월 17일로 정해지면서 바야흐로 발매 초읽기에 들어섰지만 Gizmodo를 통해 어쩌면 마지막 이슈가 될지도 모를 PlayStation 3 관련 소식이 전해졌다.

바로 PlayStation 3의 전력 소비량에 관한 이야기인데 그 전력소비량이 380 와트에 이른다는 것이 이번 소식의 핵심이다. 380와트라고 하면 그 소비량이 금방 와닿지 않을 수 있겠지만 Sony의 이전 콘솔인 PlayStation 2의 경우 전력소비량이 45와트 였다니 그 차이가 상당하다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또 경쟁사인 Microsoft의 XBOX 360의 전력소비량은 PlayStation 3의 절반 이하인 160와트라고 하니 같은 차세대기라는 명함을 달고 있는 것 치고는 전력소비량 차이가 상당하다고 하겠다.

물론 그만큼 고사양이니 이해하라고 강요한다면 딱히 할 말은 없지만 많은 전력을 소비한다는 것은 그만큼 많은 열을 수반할 것이 분명하기 때문에 그동안 PlayStation 3가 보여준 고열로 인한 스펙 다운도 이해가 된다.

뭐 이런 소식이 전해지더라도 PlayStation 3를 기다리는 게이머들은 주저없이 PlayStation 3를 구매하겠지만 비싼 하드웨어 가격, 많은 전력 소비량 등은 감수해야 할 듯 하다.

글쎄... 국내에서 이렇게 전력을 사용한다면 얼마나 더 추가비용을 물게될지는 모르겠지만 미국의 경우 하루에 두시간 PlayStation 3를 플레이한다고 가정할 때 1년에 40달러 정도를 전기료로 지불할 것이라고 한다. 이렇게 보면 별거 아닌 것 같지만 하루 24시간이 짧다고 게임에 열중하는 하드코어 게이머라면 제법 전기세를 내야 할 것 같고 더욱이 누진제가 적용되는 국내 게이머들이 더 불리하지 않을까하는 생각을 해본다.

[관련 링크 : Gizmodo]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6.10.31 15:46
    차세대 전열기라고 봐야죠.. -_-;;;
    겨울에 나오는 이유가 있었다는..
  • 프로필 사진
    2006.10.31 17:54
    어이쿠 -_-;;; 소니 망하는 소리 들립니다;;;
    • 프로필 사진
      2006.11.01 09:47 신고
      당장 망하진 않겠지만 배터리 리콜부터 시작해서 그다지 상황이 좋은 건 아닌 것 같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06.10.31 18:48
    파코즈에서 먼저 봣었는데... 전기세의 압박이 느껴집니다. ㅡ.ㅡ 플스3는
    진동기능을 빼지않나.. 구라 스펙에... 망할려고 작정한듯 보입니다..
    • 프로필 사진
      2006.11.01 09:50 신고
      이것저것 제약사항을 잘 극복해내야 성공하겠죠.
      너무 호언만 해대는 것 같아 Sony의 행보가 맘에 들지는 않지만 그래도 구관이 명관이라는 믿음으로 PlayStation 3를 구매하는 이들은 역시 많겠죠. 모쪼록 구매하신 분들이 후회하는 일만 없었으면 좋겠네요.
  • 프로필 사진
    2006.10.31 19:04
    제가 소니빠 이기도 하고 요즘 소니가 많이 어렵지만 예약물량이 품절이고 주식이 쭉쭉 오르는걸 봐서는 역시나 플스는 소니의 효자상품 인것 같네요
    • 프로필 사진
      2006.11.01 09:56 신고
      예약물량 자체가 너무 적어서 아닐까요? Dino님 블로그를 봤더니 일본내 초도 물량이 고작 8만대더군요.-_-;;

      일본 시장의 크기를 고려할때는 정말이지 너무 약소한 물량이라서... 예약 폭주가 안될 수 없을 것 같더라구요. 며칠간 밤새는 이들이 나올까 걱정입니다.(가엾어라~)
  • 프로필 사진
    2006.10.31 23:32
    혹시 수냉식 쿨러를 쓰지 않을까요?(퍽)
    어학연수 때 하숙집 아저씨가 부업으로 컴을 조립해서 팔았는데, 수냉식 쿨러를 집어넣더군요. CPU는 오버클럭하고.
    • 프로필 사진
      2006.11.01 10:09 신고
      XBOX 360도 출시 초기에 고열로 인해 흉흉한 일을 겪었는데 과연 Sony는 그에 대한 대처를 어떻게 했는지 궁금하긴 하네요.

      ^^; 그리고 나중에 사용자들이 직접 PlayStation 3를 수냉으로 개조할지도 모르죠. 개조의 열풍~~~
  • 프로필 사진
    2006.10.31 23:57
    진동기능은 특허때문이니 어쩔 수 없다지만 저정도 전력소모는 이해가 잘 안가네요.
    380와트를 컴퓨터에 쓴다고 해도 거의 대부분의 시스템이 안정적으로 돌아갈텐데 말이에요...
    CPU를 세개 정도 넣었나(...)
    • 프로필 사진
      2006.11.01 10:10 신고
      PlayStation 3의 메인 프로세서인 CELL의 코어수가 제법 많긴 하죠. 그리고 의외로 Blu-ray도 전력을 많이 소모하더라 뭐 이런 뒷 이야기가 흘러나올지도 모르구요.

      아무튼 후끈하고 전기도 쫙~ 마실 것으로 예상됩니다.
  • 프로필 사진
    2006.11.01 10:03
    헉.. ;;; 380이면 정말 컴터보다 위라는 ㅡㅡㅋ
    • 프로필 사진
      2006.11.01 10:11 신고
      늘 380와트씩 소모하는 건 아니겠죠.
      다만 좀 그럴듯한 화면이 나온다 싶으면...-_- 풀 파워를 끌어쓰겠죠? 쿨럭...
  • 프로필 사진
    2006.11.01 16:42
    컴퓨터 같이 아이들상태가 있다면 몰라도.. 게임 돌리면 풀 3D처리일텐데.. 거의 저 전력 다 먹을것 같습니다. ㅎㅎ 두고보면 알것 같습니다. 그란투리스모의 열혈 팬이라.. 구매하기 싫어도 어떻게든 한번은 써볼껏 같긴 하네요.. ^^;
    • 프로필 사진
      2006.11.01 16:49 신고
      그란투리스모에 대해서도 여러가지 얘기들이 나오던데...
      기대반 두려움반...^^ 저도 체험관 같은 곳에서라도 구경해봐야 겠네요.